유통

당뇨병 약, 관절통 부작용 ‘주의’, 당뇨병에 좋은 음식이 우선돼야

발행일시 : 2016-01-12 16:40
당뇨병 약, 관절통 부작용 ‘주의’, 당뇨병에 좋은 음식이 우선돼야

서구화된 식습관과 과도한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 등이 현대인들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수 많은 질병 중 특히 당뇨병은 각종 합병증을 초래하므로 예방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이러한 가운데 최근 당뇨병 치료제로 널리 쓰이는 ‘DPP-4(인슐린 분비 호르몬 분해효소)’ 억제제 계열의 혈당강하제가 관절통 부작용을 일으킨다는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DPP-4 억제제를 복용한 환자가 약물을 투여한 뒤 수년 후까지 다양한 시기에 걸쳐 중증 관절통이 발생한 것으로 미국 FDA에 보고됐다.

이러한 증상은 약물 투여를 중지하면 완화됐으며, 일부 환자들은 복용했던 같은 약이나 다른 DPP-4 억제제를 다시 먹었을 때 증상이 재발한 것으로 나타나 주의를 요하고 있다.

당뇨병은 인슐린 저항성이 높아져 혈당조절능력이 손상될 경우 발생하며, 완치가 어려워 평생 관리해야 한다. 이에 전문가들은 “인슐린 저항성을 낮춰야 당뇨병을 근본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며 “평소 인슐린 저항성을 낮추는데 도움을 주는 음식인 홍삼을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한다.

홍콩 폴리텍대학교 생명의학부 아이리스 벤지 교수 연구진은 당뇨 환자를 두 그룹으로 나눠 한 그룹에는 혈당강하제만, 다른 그룹에는 혈당강하제와 홍삼 추출물을 함께 투입하고 인슐린 저항성을 확인했다.

그 결과, 아무것도 투입하지 않은 대조군의 인슐린 저항성을 100%로 봤을 때, 혈당강하제 그룹은 88%를 기록해 큰 차이가 없었다. 하지만 홍삼 추출물 그룹의 인슐린 저항성은 55%를 기록해 대조군과 비교해 인슐린 저항성이 무려 45%나 낮아졌다.

이처럼 당뇨병에 좋은 음식인 홍삼은 홍삼절편, 홍삼액, 홍삼액기스, 홍삼농축액, 홍삼진액, 홍삼양갱, 홍삼정, 홍삼정과, 홍삼스틱, 홍삼정환, 홍삼캔디 등으로 출시되며 인기를 얻고 있다. 구매 시 제퓸의 유형보다 ‘제조 방식’을 꼼꼼히 따져야 제대로 된 영양분을 섭취할 수 있다.

기존의 홍삼 엑기스는 주로 물에 우려내는 물 추출 방식으로 제조된다. 이 제조방식의 단점은 홍삼의 영양성분 중 물에 녹는 수용성 성분 47.8%만을 추출할 수 있고, 나머지 52.2%의 물에 녹지 않는 불용성 성분은 버려진다는 점이다.

참다한 홍삼을 비롯한 일부 소수 업체에서는 이와 같은 단점을 보완해 홍삼을 통째로 갈아 넣는 방식을 사용 중이다. 이렇게 만들어진 홍삼 제품을 섭취할 경우, 물에 녹지 않는 성분까지 모두 담아내어 홍삼 속에 함유된 사포닌, 비사포닌 성분을 비롯한 다양한 영양분과 항산화 물질들까지 모두 흡수할 수 있다.

김재춘 선문대학교 통합의학대학원 교수는 최근 한 방송에서 “홍삼을 물에 우려내는 경우, 물에 녹지 않는 영양분 52.8%는 모두 버려진다”며 “통째로 갈아 먹을 경우 유효성분 추출률이 95% 이상이다”라고 말했다.

당뇨병은 쉽게 완치되지 않지만 예방 가능한 대표적인 만성질환이다. 대부분의 당뇨병 환자들은 비만을 동반하고 있으므로 5~10% 정도의 체중 감량과, 매일 30분 이상의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 또, 평소 당뇨병에 좋은 음식인 홍삼을 꾸준히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온라인뉴스팀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