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삼성전자, 초미세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출시

발행일시 : 2016-01-27 15:14

삼성의 야심작 블루스카이, 베스트셀러 가전으로 등극할까?

[넥스트데일리 김문기 기자]삼성전자(대표 권오현)는 27일 초미세 공기청정기 삼성 ‘블루스카이’ 신제품을 출시했다.

제품은 ‘파워팬’으로 기류를 생성해 오염된 공기를 제품 전면으로 흡입해 정화하고, 깨끗해진 공기를 양 옆과 위 세 방향으로 내보내는 ‘3방향 입체 청정’으로 거실 등 넓은 공간의 실내 공기를 청정한다.

삼성전자 모델이 27일 논현동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삼성전자 초미세 공기청정기'블루스카이'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모델이 27일 논현동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삼성전자 초미세 공기청정기'블루스카이'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상단에 새롭게 적용된 ‘에어내비게이터’는 공기질 전문 센서인 ‘트리플 청정 센서’가 감지한 초미세먼지ㆍ미세먼지ㆍ유해 가스 등을 실시간으로 진단해서 수치로 보여줘 사용자가 실내 공기의 상태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에어내비게이터’를 통해 필터의 오염 정도에 따라 잔여 수명을 4단계로 알려줘 적절한 시기에 필터를 교체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삼성 ‘블루스카이’는 숨어있는 이동 바퀴 ‘히든 휠’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고, 좁은 바닥 면적과 전면흡입으로 벽면에 붙여 사용할 수 있는 등 공간 활용도가 높으며, 전면 오픈 방식으로 필터를 교체할 수 있다.

한편 와이파이 연결을 통해 스마트폰의 어플리케이션으로 언제 어디서나 삼성 ‘블루스카이’를조작하는 것은 물론 실내ㆍ외 공기 상태를 확인할 수 있고, 제품 사용 가이드나 교체용 필터 구매처 정보도 제공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박재순부사장은 “강화된 청정능력과 초미세먼지까지 한 눈에 확인하는 혁신적인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로 실내 공기를 더욱 깨끗하고 쾌적하게 만들 것”이라며,“한층 진화된 다양한 라인업의 공기청정기로 국내시장을 선도하고 중국 등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중대형 주택이나 소형 사무실, 매장 등에 적합한 ‘블루스카이 7000’은 70m²ㆍ80m²ㆍ90m² 세 가지 청정 면적에 4종으로 출고가는 74만9000원에서 94만9000원이다. 중소형 주택과 거실 등에 적합한 ‘블루스카이 5000’은 50m²ㆍ60m² 청정 면적에 3종으로 출고가는 49만9000원에서 64만9000원이다. 침실이나 아기 방 등에 알맞은 ‘블루스카이 3000’은 청정 면적 39m²ㆍ20m²에 4종으로 출고가는 26만9000원에서 31만9000원이다.

김문기 기자 (moon@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