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기술

이공계 경력단절 여성, 연 2300만원 지원과 경력 복귀의 길 열려

발행일시 : 2017-02-21 00:00

우리나라 이공계 경력단절 여성이 30만 명이 넘어섰고 경기 침체까지 더해 이들에게 재취업의 기회는 더욱 좁아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경력단절로 고민하고 있는 이공계 여성들에게 경제적, 교육적 지원과 더불어 경력복귀의 기회가 열리고 있다.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소장 한화진, 이하 WISET)는 2017년‘여성과학기술인 R&D 경력복귀 지원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이공계 출신 경력단절 여성과 연구기관을 모집한다.

‘여성과학기술인 R&D 경력복귀 지원사업’은 재취업을 희망하는 경력단절 이공계 여성과 연구개발(R&D) 업무를 수행할 석‧박사급 인력이 필요한 연구소‧대학‧기업을 연계하여 연구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에 선정되면, 올해 5월부터 내년 4월까지 인건비 및 연구활동비로 석사 2100만원, 박사 23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1년마다 성과평가를 통해 계속 지원 여부가 결정되고, 최대 3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이공계 경력단절 여성, 연 2300만원 지원과 경력 복귀의 길 열려

WISET 홈페이지를 통해 2월 20일(월)부터 3월 21일(화)까지 참여인력과 기관을 모집하고 있다. 올해는 상‧하반기에 총 75명을 선정하며, 2차 신청은 7월에 받는다. 상반기 선정 인원은 45명 내외이다.

구직자 신청 자격은 임신‧출산‧육아‧가족구성원 돌봄‧건강 등을 이유로 경력이 단절된 이공계 석사 이상(또는 동등학력) 소지자로 신청일 기준으로 고용보험에 가입되지 않아야 한다. 구인기업과 기관은 정부지원금의 30% 이상을 추가로 부담하고, 채용 인력의 4대 보험 및 퇴직금을 반드시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

WISET은 지난 2012년부터 2016년까지 이공계 출신 경력단절여성 207명이 76개 연구기관에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 사업에 참여한 경력단절 여성연구자들은 정부 지원이 끝난 후에도 약 75%가 계속해서 과학기술분야에서 근무하고 있다.

WISET 한화진 소장은 “고부가가치 산업을 이끌 핵심인재인 여성과학기술인이 출산과 육아 등에 의한 경력단절은 개인적으로나 국가적으로 큰 손실이다. 경력복귀 지원규모를 계속 늘려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