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가전

LG전자, '듀얼 프리미엄 전략'으로 국내 TV 시장 본격 공략

발행일시 : 2017-02-24 00:00
사진=LG전자 제공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신제품을 전면에 내세운 '듀얼 프리미엄 전략'으로 국내 TV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23일 서울 양재동 서초R&D캠퍼스에서 최상규 한국영업본부장 사장, 권봉석 HE(홈엔터테인먼트)사업본부장 부사장 등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2017 LG TV 신제품 발표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LG전자는 자체 발광 소재인 OLED(유기발광다이오드)를 적용한 최상급 라인 'OLED TV'와 나노셀(Nano Cell) 기술을 적용한 차상급 라인 '슈퍼 울트라HD TV'를 소개했다.
 
OLED TV는 백라이트 없이 패널의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켜거나 끌 수 있어 자연 그대로의 색상과 완벽한 블랙을 재현하는 제품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또 슈퍼 울트라HD TV는 LG만의 나노 기술을 적용해 백라이트가 필요한 LCD(액정표시장치) TV 중 가장 뛰어난 색 표현력과 색 정확도를 지녔다고 설명했다.

이 가운데 LG전자는 오는 25일 OLED TV 중 65인치 모델인 'LG 시그니처 OLED TV'를 가장 먼저 선보인다. 이 제품은 LG전자의 야심작으로 올해 CES(소비자가전전시회)에서 비디오디스플레이 부문 '최고 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출하가는 1400만원이며 LG전자는 이후 다른 모델을 연이어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슈퍼 울트라HD TV도 최근 출시했다. LG전자는 올해 30여 개 모델의 슈퍼 울트라HD TV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절반 이상 제품에 나노셀이 적용될 예정이다. 이들 제품의 출하가는 240만∼650만원이다.
 
권 부사장은 "OLED TV와 나노셀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는 것은 물론 프리미엄 TV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황재용 기자 (hsoul38@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