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향한 협박이 비일비재? 김상중 발언 보니 '이럴 수가'

발행일시 : 2017-02-25 18:09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향한 협박이 비일비재? 김상중 발언 보니 '이럴 수가'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향한 협박이 비일비재? 김상중 발언 보니 '이럴 수가'
 
그것이 알고싶다 에서 MC를 보고 있는 김상중이 제작진을 향한 협박이 비일비재로 일어난다고 밝혔다.
 
최장수 MC 김상중은 지난해 방송된 SBS 공개 리얼토크쇼 ‘힐링캠프-500인’에 메인 토커로 초청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김상중은 8년 간 SBS ‘그것이 알고싶다’ 진행자를 맡으면서 겪었던 고충을 털어놨다. 김상중은 “나는 협박을 받은 적은 없지만, 문성근 선배가 할 때만 해도 협박이 비일비재했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김상중은 “저는 협박 대신 물질적 혜택을 받은 적이 있다. 부산에 계신 분이 어묵 세트를 보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PD들은 직접 취재하면서 피의자, 피해자를 만나다보니 소송 등 많은 어려움을 겪는다”며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들의 고충을 토로했다. 

 김래정 기자 (sdlcj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