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시아나 최신예 대형항공기 A350 도색작업 완료...5월 첫 상용비행

발행일시 : 2017-03-16 10:12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은 15일(현지시각) 프랑스 툴루즈 에어버스 본사에서 A350-900 1호기 도색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4월중 한국에 첫선을 보이는 A350 1호기는 5월15일 인천~오사카를시작으로 첫 상용 비행에 나서며, 8월 이후에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와 영국 런던 등 장거리 노선에 투입될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이 오는 4월 도입 예정인 A350-900 1호기가 15일(현지시각) 프랑스 툴루즈 에어버스 본사에서 도색을 마치고 활주로에 주기해있다. <아시아나항공이 오는 4월 도입 예정인 A350-900 1호기가 15일(현지시각) 프랑스 툴루즈 에어버스 본사에서 도색을 마치고 활주로에 주기해있다.>

최신예 대형항공기인 A350은 국내 유일 기내휴대전화 로밍서비스와 기내 인터넷 서비스를 장착하고, 좌석간격을 다른 이코노미좌석보다 7~10cm늘린 91.44cm(36인치)의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을 도입한다. 또한 기내 선반 수납공간도 타 항공기와 비교해 여행가방이 1개 더 들어갈 정도로 확대한다.
A350은 동체의 53%가 탄소 섬유 강화 플라스틱 소재의 최첨단 복합 소재(Composite)로 구성돼 기체 무게가 대폭 감소됐으며, 이를 통해 연료 소모량을 기존 항공기 대비 최대 25%까지 개선했다.
관계자는 "2~3분 주기로 공기를 순환시키는 HEPA필터로 장시간 비행에도 신선한 공기를 유지하는 동시에 1828m(약 6,000피트) 상공과 같은 기내 압력을 유지해 탑승객의 피로도를 최소화했다"고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최신예 항공기 도입을 기념해 A350이 운항하는 ▲인천~오사카 ▲인천~마닐라 노선에 대해 각각 왕복총액 최저가 24만1000원, 30만7800원에 한정 판매하는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