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추리의 여왕' 최강희, 꺼진 담배꽁초도 다시 본다!…명탐정 캐릭터 완벽 소화 비결은?

발행일시 : 2017-04-21 10:43
사진=방송캡처 <사진=방송캡처>

'추리의 여왕' 최강희, 꺼진 담배꽁초도 다시 본다!…명탐정 캐릭터 완벽 소화 비결은?

'추리의 여왕'에서 최강희의 열연에 이목이 집중된다.

최근 최강희는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에서 결혼 8년차의 평범한 주부이지만 뛰어난 관찰력과 추리능력을 가진 유설옥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에서는 평범한 주부로 돌아간 유설옥(최강희 분)이 김호순(전수진 분)의 실종으로 다시 사건에 뛰어드는 모습이 담겼다.

경찰의 꿈을 완전히 포기한 유설옥은 시누이 호순이 갑자기 사라지자 자신도 모르게 추리를 시작해 호순이 돈을 가지고 튀었다는 걸 깨달았고, 이후 완승(권상우 분)과 함께 그를 찾기 시작하며 긴장감을 자아냈다.

한편 '추리의 여왕' 제작진은 "최강희가 맡은 역할이 명쾌하게 사건을 해결하는 명탐정 캐릭터인 만큼 누구보다 열정적인 모습으로 대본 연구에 노력을 쏟아붓고 있다"며 극찬했다.

이어 "최강희는 사소해보일 수 있는 극중 도구와 소품에까지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내면서 설옥을 더욱 생동감 넘치고 매력적인 캐릭터로 탄생시키고 있다"고 말해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KBS2 '추리의 여왕'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