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잇츠스킨-한불화장품 합병’…종합 화장품 기업 ‘잇츠한불’ 공식 출범

발행일시 : 2017-05-03 00:00
잇츠스킨과 한불화장품이 석 달 동안의 합병 작업을 마무리 짓고 지난 1일 새로운 사명인 ‘잇츠한불’로 공식 출범했다. 이로써 잇츠한불은 R&D, 제조설비, 마케팅, 영업부문을 모두 아우르는 종합 화장품 기업의 면모를 갖추게 된다. 잇츠한불 CI <잇츠스킨과 한불화장품이 석 달 동안의 합병 작업을 마무리 짓고 지난 1일 새로운 사명인 ‘잇츠한불’로 공식 출범했다. 이로써 잇츠한불은 R&D, 제조설비, 마케팅, 영업부문을 모두 아우르는 종합 화장품 기업의 면모를 갖추게 된다. 잇츠한불 CI>

 
국내 1세대 화장품 기업과 1세대 브랜드숍이 만나 종합 화장품 기업으로 재탄생했다.
 
잇츠스킨과 한불화장품이 석 달 동안의 합병 작업을 마무리 짓고 지난 1일 새로운 사명인 ‘잇츠한불’로 공식 출범했다. 이로써 잇츠한불은 R&D, 제조설비, 마케팅, 영업부문을 모두 아우르는 종합 화장품 기업의 면모를 갖추게 된다.

국내 ‘1세대 화장품 기업’인 한불화장품과 ‘1세대 브랜드숍 기업’인 잇츠스킨은 지난 2월 합병을 공식 발표하고 5월 1일 합병 기일 및 5월 2일 합병 종료보고 이사회를 거치며 합병이 공식적으로 완료됐다고 2일 밝혔다.

한불화장품은 1989년 설립됐다. 2006년에는 잇츠스킨을 설립, 자회사를 육성해 왔으며 2015년에는 아토팜·제로이드 등 소아용 보습제와 메디컬 스킨케어 시장에서 10년 동안 브랜드파워 부동의 1위를 유지하고 있는 네오팜을 인수하는 등 종합 화장품 기업으로의 도약을 준비해왔다.

잇츠스킨은 ‘프레스티지 끄렘 데스까르고’, ‘파워 10 포뮬라 이펙터’ 등의 히트작을 선보이며 코스메슈티컬 화장품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2014년부터 중국 소비자들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2015년 12월 28일 거래소에 상장됐다.

잇츠한불 측은 “이번 합병을 완료함에 따라 R&D, 제조설비뿐만 아니라 그동안 잇츠스킨, 한불화장품, 네오팜이 보유하고 있던 마케팅 및 유통채널과 해외 네트워크를 통합적으로 활용함으로써 신규 브랜드를 육성하고, 해외사업 공략에도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잇츠한불의 대표이사에는 김홍창 한불화장품 부회장이 선임됐다. 김 신임 대표는 서울대 경영학과 졸업, 제일제당 입사 후 제일투자증권, CJ 투자증권, CJ GLS, CJ 제일제당의 대표이사 및 요직을 두루 거쳤고, 지난해 11월 한불화장품에 부회장으로 입사해 이번 합병을 주도해 왔다. 특히 김홍창 대표이사는 CJ 재직 시절 매일 아침 전사 직원에게 이메일을 보내는 등 현장과의 소통을 중시하고 조직원들과의 화합을 이끌며 회사 안팎으로 ‘해결사’라고 불리기도 했다고 한다.

잇츠한불 관계자는 “30년 역사를 가진 한불화장품의 축적된 화장품 연구·생산 기술과 잇츠스킨의 브랜드 마케팅 노하우를 결합해 K-뷰티를 대표하는 ‘글로벌 코스메틱 리더’로 거듭나겠다. 새롭게 시작하는 잇츠한불의 앞으로 30년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