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페이스북 메신저에서 챗봇으로 음식주문하고 결제까지 한 방에

발행일시 : 2017-05-05 00:00

이제 페이스북 메신저에서 대화를 통해 음식을 주문하고 카드결제까지 가능해진다.

마스터카드는 최근 열린 페이스북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F8에서 페이스북 메신저에 마스터카드의 디지털 결제 플랫폼인 마스터패스와 인공지능을 활용한 대화용 챗봇(Chatbot)을 결합한 서비스를 공개했다.

마스터패스가 탑재된 대화형 챗봇은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 메신저에서 소비자가 제품에 대한 문의서부터 주문, 안전한 결제까지 한꺼번에 진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음식점부터 리테일까지 다양한 업종에서 대화형 상거래(Conversational Commerce)가 가능하고 보다 개인화된 소비자 경험이 제공된다.

페이스북 메신저 봇과 마스터패스를 활용한 주문 및 결제는 단 몇 번의 터치와 채팅만으로 이뤄진다. 소비자는 페이스북 메신저에서 본인이 원하는 메뉴를 챗봇과의 대화를 통해 검색 후 선택하거나, 직접 대화창에 입력해 주문할 수 있다. 이후 결제단계에서는 매번 카드번호를 입력하는 등의 번거로움 없이 마스터패스 서비스를 이용해 미리 등록된 마스터카드 등으로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

마스터패스 탑재 메신저로 음식을 주문하는 모습 <마스터패스 탑재 메신저로 음식을 주문하는 모습>

한편 마스터카드는 다양한 채널 및 디지털 플랫폼에서 기업들이 봇 기반 기술을 시험하고 실제 결제가 이뤄지게 지원하고 있다. 올해 초 마스터카드 개발자 플랫폼에서 이와 같은 기능의 마스터패스 챗봇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공개했다. 실제 마스터카드와 터키의 모바일 유통기업 게티르(Getir)는 고객들이 페이스북 메신저 봇을 통해 600건 이상의 일상용품을 10분 내 수령하고 마스터패스로 결제 가능하도록 했다.

게리 라이온스(Garry Lyons) 마스터카드 최고 혁신 책임자는 “마스터패스로 결제 가능한 봇은 업주들은 물론, 사용자들에게 혁신적이면서도 매력적이고 안전한 디지털 결제 기능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데이비드 마커스(David Marcus) 페이스북 메신저 제품 사업부 부사장은 “상거래를 위한 봇과 같은 인공지능 기반 자동화 기술은 새로운 방법으로 보다 더 쉽게 소비자들과 연결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