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부활한 ‘다크 초콜릿’ 인기…롯데제과 ‘드림카카오’, 매출 60% 이상 급증

발행일시 : 2017-05-18 00:00
국내 초콜릿 시장에 다크초콜릿이 재조명받고 있다. 웰빙 영향으로 다크 초콜릿의 순기능이 다시 부각되면서 사그라들었던 열풍이 다시 불고 있는 것이다. 그 영향으로 초콜릿 제품인 드림카카오도 덩달라 매출이 치솟고 있다. 사진=롯데제과 제공 <국내 초콜릿 시장에 다크초콜릿이 재조명받고 있다. 웰빙 영향으로 다크 초콜릿의 순기능이 다시 부각되면서 사그라들었던 열풍이 다시 불고 있는 것이다. 그 영향으로 초콜릿 제품인 드림카카오도 덩달라 매출이 치솟고 있다. 사진=롯데제과 제공>

 
국내 초콜릿 시장에 다크초콜릿이 재조명받고 있다. 웰빙 영향으로 다크 초콜릿의 순기능이 다시 부각되면서 사그라들었던 열풍이 다시 불고 있는 것이다. 그 영향으로 초콜릿 제품인 드림카카오도 덩달라 매출이 치솟고 있다.
 
16일 롯데제과에 따르면 자사의 드림카카오는 지난 2006년 출시돼 올해로 출시 11년째를 맞는 다크초콜릿 시장의 대표제품이다.
 
이 제품은 올해 들어 1~3월 누적 매출(닐슨포스데이터 기준)이 전년 40억원에서 65억원으로 62.5%까지 신장했다.

롯데제과 측은 이같은 실적이 드림카카오 제2전성기를 예고하는 신호탄이라고 설명했다.
 
드림카카오는 2006년 출시돼 한때 연매출이 600억원에 이를 만큼 인기가 뜨거웠다. 하지만 소비자의 기호가 다크초콜릿의 쓴 맛에 익숙하지 못해 2007년 이후 매출 하향 곡선을 그렸다. 최근에는 판매액이 100억원대로 떨어지기도 했다.
 
새롭게 조명을 받고 있는 드림카카오의 인기 상승 이유는 그동안 롯데제과가 SNS 등을 통해 꾸준히 전개해 온 초콜릿의 순기능, 특히 고함량 카카오 초콜릿에는 항산화제 역할을 하는 폴리페놀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어 미용과 건강 관리에 도움을 준다는 사실이 입소문을 타고 알려진 결과라고 회사 측은 분석했다.
 
지금까지 국내·외 석학들의 연구를 통해 밝혀진 폴리페놀의 항산화 효과는 피로회복, 스트레스 해소, 집중력 향상 등 다양하게 열거 되고 있다.
 
한편 드림카카오는 현재 56%, 72%가 판매되고 있으며, 출시 초기 56% 제품의 인기를 뛰어 넘어 3년 전부터는 카카오 함량이 높은 72%의 제품이 더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하이카카오 시장 성장에 힘입어 출시된 드림카카오닙스56%는 건강식품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카카오닙스를 소재로 개발한 제품이어서 색다른 식감으로 소비층을 넓힐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드림카카오닙스72% 제품도 곧 출시를 앞두고 있다.
 
롯데제과는 올해 드림카카오 매출이 전년 실적보다 2배 이상 오른 3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