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

이대목동병원, 5년 연속 대장암 적정성 평가 1등급

발행일시 : 2017-05-18 16:52

이대목동병원(병원장 유경하)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이 발표한 '대장암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하며 5년 연속 최고 등급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김광호 교수 대장암 수술 <김광호 교수 대장암 수술>

심평원이 실시한 제5차 2015년 대장암 적정성 평가는 지난 2015년 대장암 수술을 실시한 전체 252개 의료기관에서 원발성 대장암으로 수술 받은 만 18세 이상 환자(1만 7,355명)를 평가 대상으로 했다.

이번 대장암 적정성 평가는 ▲수술 전 정확한 진단을 위한 정밀검사 여부(진단 영역) ▲치료와 예후에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되는 최소한의 임파절 절제 여부(수술 영역) ▲수술 후 항암제 투여 여부(항암제 영역) 등 총 21개 지표에 대해 평가했다.

이대목동병원은 전문인력 구성 여부와 기록충실도, 수술 부문 등 대부분 항목에서 만점을 기록하며 평균 99.58점을 기록했다.

김광호 이대목동병원 위암·대장암협진센터장은 "적정성 평가에서 5년 연속 1등급을 획득한 것은 환자 중심의 차별화된 진료 시설과 진료 시스템을 구축해 환자 안전 및 의료 질을 제일의 가치로 중시해 왔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