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유이, 데뷔 전 아르바이트 하다 그만둔 '웃픈' 이유...알고보니 "급여보다 먹는데..."

발행일시 : 2017-05-20 11:15
사진=플레디스 제공 <사진=플레디스 제공 >

유이, 데뷔 전 아르바이트 하다 그만둔 '웃픈' 이유...알고보니 "급여보다 먹는데..."

배우 유이가 데뷔 전 아르바이트를 그만 둔 웃픈 사연이 재조명 되고 있다.

유이는 과거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서 이요원, 진구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유이는  "극중 맡은 역할처럼 실제로 많은 아르바이트를 했던 것으로 안다"고 묻는 질문에 "빵집, 편의점 등 많은 곳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답했다.

하지만 유이는 항상 아르바이트 기간이 짧았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계속해서 유이는 "빵집이든 편의점이든 끝나고 나면 더 많이 사먹어서 그랬다. 아르바이트 급여보다 지출 비용이 더 컸다”고 솔직하게 말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한편 유이는 지난 19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와일드 뉴질랜드' 편에 출연해 예능감을 과시했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