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최초에서 최고로’…국내 최초 가전양판점 ‘전자랜드 용산본점’ 리뉴얼 오픈

발행일시 : 2017-07-07 00:00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6일 대한민국 최초의 가전양판점인 전자랜드 용산본점을 리뉴얼 오픈했다. 전자랜드 용산본점은 이번 10년만의 리뉴얼을 통해 1000평 규모의 체험중심 프리미엄 매장으로 거듭났다. 건강가전존에서 고객들이 안마의자를 체험해보고 있다. 사진=전자랜드프라이스킹 제공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6일 대한민국 최초의 가전양판점인 전자랜드 용산본점을 리뉴얼 오픈했다. 전자랜드 용산본점은 이번 10년만의 리뉴얼을 통해 1000평 규모의 체험중심 프리미엄 매장으로 거듭났다. 건강가전존에서 고객들이 안마의자를 체험해보고 있다. 사진=전자랜드프라이스킹 제공 >

국내 최초의 가전양판점인 ‘전자랜드 용산본점’이 새로운 모습으로 재탄생했다.
 
전자랜드프라이스킹(대표 홍봉철)은 6일 국내 최초의 가전양판점인 전자랜드 용산본점을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국내 최초로 가전 전문 유통업을 시작한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1985년 서울시의 용산전자단지 조성 도시계획사업 시행에 따라 1988년 국내 전자 유통 산업의 메카 용산본점을 오픈했다. 2017년 현재 전국 120여개 매장을 직영으로 운영하는 가전양판점으로 성장했다. 29년 동안 한 자리를 지키고 있는 이 점포는 이번에 10년만의 리뉴얼을 통해 1000평 규모의 체험중심 프리미엄 매장으로 변화했다.
 
전자랜드 측은 “용산본점은 국내 가전유통업의 상징적인 매장으로, 전자랜드 매장 중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한다”며 “리뉴얼을 통해 인테리어를 트렌디하게 바꾸고, 고객의 동선을 고려해 원하는 제품을 빠르고 편리하게 찾을 수 있도록 구성했다”라고 설명했다.
 
이 매장에는 국내·외 60여개 제조업체의 가전 및 컴퓨터, IT기기, 모바일, 헬스케어 가전 등 2만여 개에 달하는 전자제품을 취급하며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리뉴얼의 가장 큰 특징은 오프라인 매장만의 장점을 대폭 살려, 고객들이 직접 만져보고 사용해 볼 수 있는 체험형 매장으로 재탄생한 것이다.
 
매장에 방문한 고객들은 판매되는 대부분의 가전제품을 만지고 사용해보면서 각 제품의 특징과 차이점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건강가전존도 대폭 넓혔다. 노령인구의 증가와 고객들의 건강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자연스럽게 건강을 관리해주는 가전제품들에 관심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건강가전존에서는 전자랜드의 PB 제품인 아낙 안마의자, 마사지기뿐만 아니라 바디프랜드, 오심의 안마의자, 체력증진을 위한 렉스파의 운동기구까지 함께 판매하고 있다. 전시된 모든 제품은 직접 사용해 볼 수 있다.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6일 대한민국 최초의 가전양판점인 전자랜드 용산본점을 리뉴얼 오픈했다. 전자랜드 용산본점은 이번 10년만의 리뉴얼을 통해 1000평 규모의 체험중심 프리미엄 매장으로 거듭났다. VR존에서 고객들이 시네마 VR 의자로 4D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전자랜드프라이스킹 제공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6일 대한민국 최초의 가전양판점인 전자랜드 용산본점을 리뉴얼 오픈했다. 전자랜드 용산본점은 이번 10년만의 리뉴얼을 통해 1000평 규모의 체험중심 프리미엄 매장으로 거듭났다. VR존에서 고객들이 시네마 VR 의자로 4D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전자랜드프라이스킹 제공>

또 전자랜드는 기존 매장에 없었던 VR존, 드론존, AV존을 새롭게 구성했다. VR존에서는 기기를 직접 착용해보고 체험해 볼 수 있고, 특히 시네마 VR 의자가 있어 4D 체험도 가능하다. 드론존에서는 드론을 직접 조종해 볼 수 있으며, AV존에서는 뱅앤올룹슨·보스 등 하이엔드급 오디오 기기들을 청음할 수 있다.
 
이밖에 환경과 관련된 가전제품인 공기청정기와 청소기는 한 곳에 전시해 미세먼지 제거를 위한 가전제품을 구매하러 온 고객들은 한 곳에서 관련 제품들을 둘러볼 수 있다.
 
주방가전존에서는 밥솥·전자레인지·믹서기·커피머신·토스터기 등을 만나볼 수 있으며, 계절가전존에는 각 계절에 맞는 제품들이 전시된다. 삼성전자·LG전자 등 주요 가전제품 제조사들의 존도 별도로 운영해 원하는 브랜드의 제품을 한자리에서 비교 구입할 수 있다.
 
전자랜드는 이번 용산본점 리뉴얼 오픈을 기념해 가전제품 최대 할인폭을 에어컨 46%, TV 68%,세탁기 42%, 밥솥 56%, 제습기 51%, 선풍기 50%, 믹서기 60%, 청소기 34%까지 준비했다.
 
또 구매금액에 따라 1000만원 이상은 제주도 에어카텔 2박3일 2인 여행권, 700만원 이상은 32형 TV, 500만원 이상은 커피머신을 증정한다. 삼성전자·LG전자 제품을 구입하는 고객에게는 브랜드와 금액에 따라 전기그릴·그릇세트·믹서기·전기레인지·프라이팬 세트 등의 사은품을 증정한다. 전자랜드는 7월 한 달 동안 전국동시세일도 진행해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가전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전자랜드 용산본점은 국내 가전유통 역사의 산증인이다”라며 “편안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에서 쉽게 쇼핑할 수 있고, 인기있는 가전제품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전자랜드 용산본점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