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국내 최초에서 최고로’…무알코올 음료 ‘하이트제로0.00’, 출시 5년 만에 누적 3천만 캔 판매

발행일시 : 2017-07-23 00:00
하이트진로음료는 자사의 무알코올 음료 ‘하이트제로0.00’이 지난 6월까지 누적 판매량 3000만 캔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그 동안 판매된 ‘하이트제로0.00’을 일렬로 눕혀 놓으면 약 3,761㎞로, 서울에서 제주(464㎞)를 4번 이상 왕복할 수 있는 길이에 달한다. 사진=하이트진로음료 제공 <하이트진로음료는 자사의 무알코올 음료 ‘하이트제로0.00’이 지난 6월까지 누적 판매량 3000만 캔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그 동안 판매된 ‘하이트제로0.00’을 일렬로 눕혀 놓으면 약 3,761㎞로, 서울에서 제주(464㎞)를 4번 이상 왕복할 수 있는 길이에 달한다. 사진=하이트진로음료 제공>

“팔리겠어?” 라는 우려가 새로운 음료 시장을 개척하면서 대박을 터트렸다.
 
하이트진로음료(대표 조운호)는 자사의 무알코올 음료 ‘하이트제로0.00’이 지난 6월까지 누적 판매량 3000만 캔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그 동안 판매된 ‘하이트제로0.00’을 일렬로 눕혀 놓으면 약 3,761㎞로, 서울에서 제주(464㎞)를 4번 이상 왕복할 수 있는 길이에 달한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지난 2012년 11월 27일 국내 최초로 알코올 함량 0.00%의 ‘하이트제로0.00’을 출시해 무알코올 음료 시장의 포문을 열었다.
 
이후 건전한 음주문화로의 인식 변화와 맞물려 술을 마시지 못하는 특정 소비자뿐만 아니라 다양한 이유로 술을 마시지 않는 성인들에게 맥주 대체음료로 각광 받으며 꾸준한 성장세를 나타냈다. 실제로 올해 상반기 판매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13% 상승했고, 지난해 판매량은 직전년도와 비교해 16.5%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일부 수입 무알코올 음료 제품들이 일정량의 알코올을 함유한 것과는 달리 ‘하이트제로0.00’은 차별화된 제조공정을 통해 알코올을 포함하지 않았다.
 
또 드라이 밀링 공법으로 만들어 입에 닿는 거품의 부드러움과 깔끔한 목넘김이 특징이다. 칼로리도 355㎖ 한 캔 당 60㎉로, 일반 탄산음료에 비해 절반 이하로 낮아 알코올이나 칼로리에 민감한 여성 소비자들을 사로잡고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하이트진로음료 측은 건강을 중시하는 흐름 속에 국내 무알코올 음료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보고 공격적인 마케팅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우리나라보다 앞서 무알코올 음료를 선보인 일본 시장은 2009년 기린맥주의 ‘기린프리’를 시작으로 산토리·아사히 등 대기업이 잇따라 진출하며 2016년 기준 약 657억 엔(한화 약 6700억원)규모로 성장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6월, 롯데칠성음료에서 ‘클라우드 클리어제로’를 출시하면서 하이트진로음료의 ‘하이트제로0.00’에 이어 두 번째로 무알코올 음료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하이트진로음료 마케팅 관계자는 “국내 무알코올 음료 시장은 아직 초기 단계이지만 일본 무알코올 음료 시장 규모와 비교하면 인구 수와 물가 등을 고려할 때 최소 10배까지 성장할 가능성이 있다”며 “향후 온·오프라인 프로모션, 광고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무알코올 음료 시장 선도 기업으로서 자리를 공고히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