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대형마트서 농수산 신선재료 구입, 바로 요리로 즐긴다”…롯데마트, 업계 최초 ‘그로서란트 마켓’ 선봬

발행일시 : 2017-07-31 10:38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스테이크 스테이션(Steak station)’.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스테이크 스테이션(Steak station)’.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가 국내 대형마트 최초로 그로서란트 마켓과 라이프 스타일 숍으로 차별화된 서초점을 지난 27일 오픈했다.

롯데마트는 이날 서울 서초역 인근 신규 오피스 빌딩인 ‘마제스타시티’의 지하 1층부터 지하 2층에 매장면적 9425㎡(약 2856평) 규모의 서초점을 오픈하며, 지하 2층을 국내 대형마트 최초의 ‘그로서란트 마켓’으로 구성하고 고품질의 차별화된 상품 구색으로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그로서란트(grocerant)’란 그로서리(grocery·식재료)와 레스토랑(restaurant·음식점)이 합쳐진 신조어다. 일반적으로 식재료 구입과 요리를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복합공간을 의미하며, 장보기와 식사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이 최대 장점으로 꼽힌다. 스웨덴 스톡홀름의 ‘어번 델리’, 영국 런던의 ‘데일스포드 오가닉’, 미국 뉴욕의 ‘일 부코 엘리멘터리 앤 비네리아’ 등이 세계적으로 유명하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그로서란트 매장 혹은 기존에 국내에 소개된 그로서란트 매장이 대부분 레스토랑과 요리 중심으로 운영하고 있다. 반면 롯데마트가 선보인 그로서란트 마켓은 대형마트의 최대 강점인 고품질의 신선식품을 중심으로 한 것이 가장 큰 차이점이라고 한다.

팩에 담긴 다양한 부위의 스테이크용 고기를 구매한 후 1500원의 조리비용만 추가하면 채소와 소스를 곁들인 근사한 스테이크를 바로 먹을 수 있다.

일반적인 대형마트 축산매장에서 고객은 원하는 부위를 골라 구매한 후 직접 요리를 해야 했다. 그러나 이 매장에서는 팩에 담긴 다양한 부위의 스테이크용 고기(시즈닝·소스 포함)를 구매한 후 1500원의 조리비용을 내면 채소와 소스까지 곁들인 정식 스테이크를 바로 먹을 수 있다. 매장에서 먹은 스테이크를 집에서도 즐기고 싶다면 팩 채 가져가면 된다.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씨푸드 스테이션(Seafood station)’.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씨푸드 스테이션(Seafood station)’.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는 또 수산매장은 수산시장을 연상시키는 대형 수조에 로브스터(랍스터)·킹크랩을 비롯해 광어·도미·우럭 등 횟감용 생선과 멍게·해삼 등 각종 어패류 등을 살아있는 상태로 운영해 신선도를 더욱 높이고 고객이 원할 때 먹기 좋게 손질해서 제공한다.

특히 ‘씨푸드 스테이션’을 통해 로브스터·새우·연어·장어 등 집에서 조리하기 까다로운 수산물을 취향에 따라 찜이나 구이 등의 요리로 즉석에서 맛 볼 수 있도록 했다.

수산시장을 연상시키는 대형 수조 안에서 광어, 갑각류, 어패류 등을 살아있는 상태로 운영해 신선도를 극대화 했다.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주스 스테이션(Juice station)’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주스 스테이션(Juice station)’ 사진=롯데마트 제공>

또 ‘주스 스테이션’에서는 오렌지·자몽·코코넛 등 신선한 과일류를 구매하거나 그 자리에서 착즙해 주스로 먹을 수 있으며, ‘샐러드 스테이션’을 통해 샐러드용 야채와 토핑·소스를 직접 선택해 나만의 샐러드나 착즙해 주스로 만들어 먹을 수 있다.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전문숍들. (사진 왼쪽부터) ‘해빗(Hav’eat)’, ‘쁘띠 유로구르메(Petit Eurogourmet)’, ‘밀크홀(Milk hall)’.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 서초점 지하 2층의 전문숍들. (사진 왼쪽부터) ‘해빗(Hav’eat)’, ‘쁘띠 유로구르메(Petit Eurogourmet)’, ‘밀크홀(Milk hall)’.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의 그로서란트 마켓의 또 다른 특징은 고객의 경험과 라이프 스타일을 중시한 슬로우 쇼핑 공간이라는 점이다. 고객이 쇼핑 중 공간의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도록 신선매장 곳곳에 휴식과 간단한 음식을 먹을 수 있는 공간을 배치하고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전문매장을 대거 구성했다.

대표적으로 친환경 식품 전문매장인 ‘해빗(Hav’eat)’, 애피타이저부터 디저트까지 프랑스 미식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띠리에(Thiriet)’, 국내 최대 자연 치즈 전문 샵인 ‘쁘띠 유로구르메(Petit Eurogourmet)’ 및 서울우유에서 운영하는 ‘밀크홀(Milk hall)’ 등이 입점됐다.

또 3277㎡(약 993평) 규모의 지하 1층에는 기존 양평점에서 선보인 ‘어반포레스트(Urban 4 rest)’를 통해 쇼핑과 함께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했으며, 인테리어와 집기, 조명 등 쇼핑 환경을 통해 슬로우 쇼핑 공간이자 라이프 스타일 숍 콘셉트를 확실히 했다.

김종인 롯데마트 대표는 “우리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신선식품을 통해 기존에는 찾아볼 수 없었던 차별화된 그로서란트 매장을 선보인다”며, “엄선된 고품질의 상품을 바탕으로, 고객의 경험과 라이프 스타일을 중시한 새로운 매장 구성으로 유통업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