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강형욱, 아픈 과거 담긴 어린시절 재조명..."열살부터 아버지께 반항"

발행일시 : 2017-10-22 20:32
강형욱, 아픈 과거 담긴 어린시절 재조명..."열살부터 아버지께 반항"

강형욱, 아픈 과거 담긴 어린시절 재조명..."열살부터 아버지께 반항"

반려견훈련사 강형욱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과거 어린시절 아픈 과거에 대해 털어놓은 방송장면이 재조명됐다.

과거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당시 방송에서 강형욱은 자신의 어린시절에 대해 "아버지가 개농장을 하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강형욱은 "3층짜리 철로 된 케이지에 많은 강아지들의 갇혀 살았다"며 "청소하기 쉽게 철창 속에 키웠고 바닥에 떨어진 배설물만 처리 했다"라고 말했다.

강형욱은 "과거에는 강아지가 액세서리 같은 인식이었다. 먹고살기 급급해서 그러셨던 것 같다. 지금과 같은 인식이 많이 부족했다"며 "열 살 때부터 아버지에게 많이 반항했다"라고 털어놓았다.

또 강형욱은 "그래서 중학교 1학년 때부터 시간이 나면 유기견 보호소에서 봉사활동을 했다. 포천의 산 하나가 유기견을 보호소였다"라고 회상했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