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

MBG그룹 임동표 회장, 아토피 피부염 치료물질 ‘RFA’ 효능성 확인

발행일시 : 2018-01-11 14:35
MBG그룹이 전 세계 어린이의 약 10%, 성인의 1~4%가 앓고 있는 면역성 피부질환인 아토피 피부염에 효과가 있는 가칭 ‘RFA’의 효능성이 확인됐다고 11일 밝혔다. 사진=MBG그룹 제공 <MBG그룹이 전 세계 어린이의 약 10%, 성인의 1~4%가 앓고 있는 면역성 피부질환인 아토피 피부염에 효과가 있는 가칭 ‘RFA’의 효능성이 확인됐다고 11일 밝혔다. 사진=MBG그룹 제공>

 
MBG그룹(회장 임동표)이 전 세계 어린이의 약 10%, 성인의 1~4%가 앓고 있는 면역성 피부질환인 아토피 피부염에 효과가 있는 가칭 ‘RFA’의 효능성이 확인됐다고 11일 밝혔다.
 
이 결과로 MBG그룹의 원천기술 확보는 물론, 아토피피부염으로 고통 받는 많은 환자들에게도 희망이 열렸다는 평가다.
 
일반적으로 아토피 피부염 환자는 피부가 가렵고, 빨갛게 부어오르는 증상을 호소한다. 아토피피부염은 미세먼지를 포함한 대기오염, 수질, 생활환경 등에 의하여 영향을 받는다고 알려져 있다. 하지만 아직도 구체적 치료법은 밝혀지지 않았다.
 
덱사메타존(dexamethasone) 등 일부 스테로이드계 치료제는 단기적으로 염증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으나 장기적으로는 증상을 더욱 악화시키기도 한다.
 
이번 MBG에서 개발한 아토피피부염 신물질 ‘RFA’는 비(非) 스테로이드계의 치료제로 공주대학교 특수동물학과에서 효능성 입증에 나섰다.
 
이번 실험 결과, 아토피 신물질은 TNF-알파, NO와 관련한 세포실험 이후에 이어 실험용 쥐를 통해 아토피 치료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RFA는 스테로이드계인 덱사메타존보다 효능성이 부족했지만, 부작용이 검출되지 않았기 때문에 장기적으로 처방할 수 있는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향후 제품으로 출시되기까지는 시간이 필요하지만 이번 연구는 아토피로 고통 받는 사람들에게 스테로이드 계통의 치료제를 사용하지 않고도 증상을 개선할 수 있다는 희망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임동표 회장은 "아직 안전성 실험과 임상실험의 단계가 남아있기 때문에 제품출시 시기를 논하는 것은 시기상조이다"라면서도 "자라나는 아이들을 아토피 피부염으로부터 지켜낼 것이다"라고 의지를 피력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