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정치

제주 공항 폭설로 7천여명 발 묶여...오늘 모두 수송 예정

발행일시 : 2018-01-12 10:53
사진=채널 A 방송 캡처 <사진=채널 A 방송 캡처>

제주 공항 폭설로 7천여명 발 묶여...오늘 모두 수송 예정

폭설로 인해 이틀째 7천여명이 제주에서 발이 묶였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오늘(12일) 폭설로 인한 결항편 승객 중 7천여 명이 이틀째 발이 묶였으며 이날 모두 수송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까지 이틀간 발이 묶인 결항편 승객은 대한항공이 2천23명으로 가장 많고 그다음으로 제주항공 1천456명이다.

또한 아시아나항공 1천 157명, 이스타항공 889명, 에어부산 778명, 진에어 380명, 티웨이항공 364명 등 총 7천 47명으로 집계됐다.

한편 이날 제주공항에는 대설경보 속에 강풍이 불고 폭설이 내리고 있으나 활주로는 정상 운영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혜진 기자 khj@nextdail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