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날개 돋친 듯’ 판매된 동서식품 ‘오레오 오즈’…작년 매출 200억 돌파 ‘전년比 137억↑’

발행일시 : 2018-01-18 00:00
동서식품 포스트의 대표 제품인 ‘오레오 오즈’가 2017년에 200억원 매출을 달성하면서 국내 시리얼 시장 성장을 견인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동서식품 제공 <동서식품 포스트의 대표 제품인 ‘오레오 오즈’가 2017년에 200억원 매출을 달성하면서 국내 시리얼 시장 성장을 견인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동서식품 제공>

동서식품 포스트의 대표 제품인 ‘오레오 오즈’가 2017년에 200억원 매출을 달성하면서 국내 시리얼 시장 성장을 견인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에 따르면 지난 2017년 ‘오레오 오즈’의 매출액 규모는 200억원으로 2016년 63억원보다 217%(137억원)나 매출이 증가했다.

한 시장 조사기관 자료에 따르면 국내 전체 시리얼 시장 규모는 2016년(1~11월) 1924억에서 2017년(1~11월) 2114억으로 9.8%(190억원) 성장했다. 결국 ‘오레오 오즈’의 매출 증가가 국내 시리얼 시장의 성장을 주도한 것이다.

동서식품 측은 “2017년 국내 시리얼 시장의 성장의 주요 원인은 ‘오레오 오즈’ 단일 제품의 판매 확대와 함께 아침 대용식의 대표 식품으로 시리얼이 인기를 끌었기 때문이다”라고 분석하고 있다. 또 시리얼 업계가 가정간편식(HMR. Home Meal Replacement)을 찾는 성인 소비자들을 겨냥해 견과류 위주의 건강 시리얼을 선보인 것이 주효했다는 것이다.

한편 ‘오레오 오즈’는 부드러운 마시멜로를 캐릭터로 표현한 ‘오즈맨’과 오레오 쿠키와 비슷한 풍미의 ‘오즈링’의 환상적인 댄스를 소재로 한 광고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부산국제영화제 등에서 ‘오즈맨’ 댄스 퍼포먼스와 제품 샘플링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왔다.

식품 업계의 대표적인 키덜트(Kidult, 아이와 같은 감성과 취향을 가진 어른) 제품인 ‘오레오 오즈’는 동글동글하고 바삭한 초코링과 부드러운 마시멜로가 특징인 제품으로 어린 아이들부터 어른들에게까지 폭넓은 사랑을 받고 있다. 비록 ‘오레오 오즈’의 탄생지는 미국이지만 현재 미국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마시멜로가 들어있는 원조 ‘오레오 오즈’를 맛볼 수 있는 곳은 우리나라가 유일하다.

문대건 동서식품 마케팅매니저는 “1인 가구의 증가와 HMR시장의 확대로 점심이나 저녁식사보다 아침 대용식으로 시리얼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보여 2018년에도 국내 시리얼 시장은 약 4%의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