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달콤커피, 업계최초 로봇카페 ‘비트’ 상용화 선언…지성원 대표, 가맹점에 키오스크 임대 지원 등 상생 다짐

발행일시 : 2018-02-01 00:00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브랜드 ‘달콤커피’는 지난 1월 30일 서울 반포한강공원 가빛섬 플로팅 아일랜트 컨벤션홀에서 400여명의 업계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카페 ‘비트(b;eat)’의 쇼케이스와 함께 비즈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사진=달콤커피 제공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브랜드 ‘달콤커피’는 지난 1월 30일 서울 반포한강공원 가빛섬 플로팅 아일랜트 컨벤션홀에서 400여명의 업계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카페 ‘비트(b;eat)’의 쇼케이스와 함께 비즈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사진=달콤커피 제공>

커피전문 프랜차이즈에 로봇카페가 등장했다.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브랜드 ‘달콤커피(대표 지성원)’는 지난 1월 30일 서울 반포한강공원 가빛섬 플로팅 아일랜트 컨벤션홀에서 400여명의 업계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카페 ‘비트(b;eat)’의 쇼케이스와 함께 비즈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날 선보인 로봇카페 비트는 달콤커피의 카페운영 노하우와 최첨단 로봇기술이 융합된 혁신적인 카페 설루션으로 주문부터 결제까지 앱 하나로 간편하게 이용이 가능하며, 커피와 음료 등 고객이 주문한 다양한 메뉴를 시간당 최대 90잔까지 제조할 수 있다. 완성된 음료는 히팅과 쿨링 시스템을 통해 픽업 이전까지 신선하게 유지된다.

비트에는 소프트웨어 공학을 비롯한 로보틱스, 전자, 전기, 기계, F&B 비즈니스까지 총 7개 첨단 산업군의 기술력이 융합되어 있다고 한다.
 
달콤커피에서 자체 개발한 로보틱스 프로그램을 통해 매장을 하나의 서버로 구성하고, 음료의 제조부터 보관, 픽업, 폐기 등의 전반적인 서비스 운영이 자동화 되어 외부에서도 매장의 가동 및 중지 등의 전체적인 부스 제어가 가능한 스마트 카페다.

큐브 모양의 비트는 가로와 세로, 높이가 약 2미터로 1.5평에서 2평정도의 컴팩트한 공간에 설치가 가능하며, 설치 편의성과 공간 활용성, 운영의 편리성으로 공항, 항만, 쇼핑몰, 사내카페테리아, 대학교, 지하철, 호텔 등의 장소에 설치되어 운영될 예정이다.

또 다날의 모바일 결제서비스를 장착한 비트는 앱을 통해 주문하고 휴대폰 결제와 신용카드, 카카오페이 등 다양한 결제수단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앱을 다운받지 않은 외국인이나 관광객들을 위해 키오스크를 통해 간편하게 글로벌 신용카드로 결제할 수 있도록 편리성을 고려했다.
 
비트는 우선 새로 개항한 인천공항 제2터미널 동관과 서관의 IT전시관에 입점돼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을 맞아 입국하는 선수단을 비롯한 국내·외 고객맞이에 나서고 있다.
 
달콤커피 측은 한국을 찾은 외국 바이어와 관광객들에게 앞서가는 국내 로봇기술을 선보이면서 비트를 통해 최고급 원두의 향긋한 커피와 음료를 선사하는 등 색다른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다시 찾고 싶은 공항, 다시 찾고 싶은 나라로 기억될 수 있도록 이미지를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지성원 달콤커피 대표는 “달콤커피가 개발한 3건의 특허기술이 적용된 로봇카페 비트는 자동세척 시스템으로 청결 및 위생관리가 가능하고 디지털 위생 점검표를 통한 식재료의 수급과 유통 등 투명한 관리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며 “비트가 상시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비트바이저(b;eatvisor; 관리자)의 방문 및 원격제어를 통한 점검과, 실시간 모니터링, 그리고 50여가지 체크리스트에 따른 체계적인 관리를 진행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지 대표는 또 “현재 앱과 키오스크를 통한 주문에서 한단계 발전시켜 AI를 연동해 음성으로 주문하고 메뉴를 추천하는 등 다양한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성능을 높여나갈 것이다”며 “업계최초로 로봇카페를 상용화한 만큼 국내뿐만 아니라 말레이시아·싱가포르·중국 등 달콤커피가 진출해 있는 글로벌 시장에 로봇카페를 전파하고 스마트 카페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브랜드 ‘달콤커피’는 지난 1월 30일 서울 반포한강공원 가빛섬 플로팅 아일랜트 컨벤션홀에서 400여명의 업계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카페 ‘비트(b;eat)’의 쇼케이스와 함께 비즈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사진=달콤커피 제공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브랜드 ‘달콤커피’는 지난 1월 30일 서울 반포한강공원 가빛섬 플로팅 아일랜트 컨벤션홀에서 400여명의 업계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카페 ‘비트(b;eat)’의 쇼케이스와 함께 비즈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사진=달콤커피 제공>

한편 달콤커피 측은 이날 전국 가맹점 및 본사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을 위한 2018 비즈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지성원 대표는 “편리한 주문으로 고객편의성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모든 가맹점에 키오스크 임대를 지원하겠다”는 파격적인 가맹점 지원 방안을 제시하면서 컨퍼런스를 시작했다.
 
이어 지 대표는 “2017스마트앱 어워드에서 대상을 수상한 ‘테이블오더 앱’의 활용성을 이용자의 26%까지 끌어올리면서 고객이 간편하게 주문과 결제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프랜차이즈 최초로 가맹점과 본사가 실시간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도록 ‘달콤톡’을 론칭하면서 가맹점주와 소통은 물론 사소한 의견도 귀담아 듣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