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MWC 218] NI-삼성전자, ‘28GHz용 5G NR 상호운용성 디바이스 테스트 협업’ 시연

발행일시 : 2018-02-23 00:00

내쇼날인스트루먼트(이하 NI) 가 5G NR(New Radio)에 대한 5G 테스트 UE 개발을 위해 삼성전자(이하 삼성)와 협력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업으로 NI 테스트 UE와 통신하는 삼성의 28GHz 베이스 스테이션을 2월 26일부터 3월 1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8에서 최초로 공개 시연한다.

3GPP는 5G NR 표준의 초안을 2017년 12월 공식 발표했다. 새로운 5G 에코시스템 구축의 다음 주요 단계에서는 장비 및 디바이스 제조업체가 이러한 표준에 부합하는 구현성을 서로 테스트하여 상호운용 목표를 달성해야 한다. 상호운용성 디바이스 테스트(IODT)는 베이스 스테이션과 디바이스가 사전에 규정된 테스트 조건에서 5G 성능을 발휘할 수 있게 안정된 통신 링크를 설정하고 유지할 수 있는지를 판별한다.

NI와 삼성은 삼성의 5G NR 성능 상용 베이스 스테이션을 28GHz(over the air)에서 실시간으로 NI의 테스트 UE와 연결하는 IODT에 대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NI 테스트 UE는 베이스 스테이션과 메시지를 교환하여 링크를 설정한 다음, 3GPP의 지침에 따라 다운링크 기능과 성능을 검증한다. 테스트 UE는 NI의 랩뷰(LabVIEW) 시스템 설계 소프트웨어로 개발한 호환 5G NR Phase 1 프로토콜 스택과 함께 NI의 28GHz mmWave 트랜시버 시스템을 사용한다. NI와 삼성은 2x2 MIMO(Multiple Input, Multiple Output) 구성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모든 대역폭과 최대 개수의 요소 반송파(8개)를 활용하여 최대 처리량 수준에서의 5G NR 표준을 연구한다.

NI의 에릭 스타크로프(Eric Starkloff) 글로벌 세일즈 및 마케팅 부사장은 “전 세계 연구자들이 NI의 mmWave 기술을 사용해 5G 후보 기술들을 개발했다”라며, “이러한 참여로부터 얻은 지식과 NI의 유연한 플랫폼을 통해, NI는 5G NR 성능 기술을 매우 신속하게 도입할 수 있었다. NI는 삼성과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5G 시스템을 검증하고, 새로운 5G 장비 테스트하며, 채택 및 상업화를 가속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