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바라보는 그윽한 눈빛 포착

발행일시 : 2018-06-12 23:37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바라보는 그윽한 눈빛 포착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의 ‘도서관 데이트’가 포착됐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의 퇴사밀당로맨스.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가 공개한 스틸 속에서는 불 꺼진 도서관에 단둘이 있게 된 이영준과 김미소의 모습이 담겨 설렘과 궁금증을 동시에 자극한다. 김미소는 불꺼진 도서관에서 책을 읽고 있다. 특히 한 손으로는 책을 넘기고 또 다른 한 손으로는 어둠을 밝히기 위해 핸드폰 손전등을 들고 있다.

어느새 이영준의 손으로 넘어간 핸드폰 손전등과 이영준-김미소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책에 푹 빠져 환하게 웃고 있는 김미소와 이를 뚫어지게 바라보는 이영준의 모습이 담긴 것. 이영준은 입가에 살짝 미소를 모금고 달달한 눈빛으로 김미소의 옆 얼굴을 가만히 감상하고 있다.

이에 제작진은 “이 장면은 이영준과 김미소가 업무 수행 중 도서관서 갑작스런 정전상황을 맞이하게 된 것으로 예기치 못한 어둠 속에서 낮선 감정을 느끼는 이영준과 김미소의 모습이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는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