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정치

김부선 호소, “당신들의 인권만 소중한가. 비열한 인신공격을 멈추시라”

발행일시 : 2018-06-19 16:18
사진=김부선 인스타그램 <사진=김부선 인스타그램>

배우 김부선이 불편한 심경을 호소해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부선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신들의 인권만 소중한가. 비열한 인신공격을 멈추시라"라고 말했다.

이어 "언제까지 훌륭하신 분들, 지도자들, 불법행위 비리의혹 사건 터질 때마다 만만한 딴따라 하나 재물 삼아 진실을 호도할 것인가"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국민들의 눈과 귀를 막고 국민들을 분열시키고 눈과 귀를 막아 무지몽매하게 만든 당신들 부끄러운 줄 아시라. 소수자 인권, 공명정대 민생 좋아하시네. 어떤 정당도 가입한 적 없는 시민 1인"이라고 강조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