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지드래곤 특혜입원, 소속사 대응 없어 더 뜨거운 감자 논란 중

발행일시 : 2018-06-25 11:26
사진=yg제공 <사진=yg제공 >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군 특혜 의혹에 휩싸여 논란이 되고 있다.

25일  디스매체 단독 보도에 따르면  ‘지드래곤이 현재 국군 양주병원에 입원 중인 가운데 특실인 대령실을 사용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지드래곤이 최근 9박 10일의 병가 휴가를 받았다면서, 현재도 국군양주병원 대령실에 있다고 전했다. 일반 사병의 경우 4인실 이상에서 지내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지드래곤은 특별한 대우를 받고 있다고 보도한 것.

특히 면회 시간 역시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정해져 있지만, 디스패치 측은 한 병사의 말을 빌려 오후 5시 이후에도 지드래곤 병실에 매니저로 추측되는 사람을 봤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와 관련  YG엔터테인먼트는  묵묵 부답 중이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