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한국마사회, 승마선수단 해체로 국민 생활승마 지원 높여

발행일시 : 2018-07-12 14:19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지난 16년간 운영해오던 승마선수단(2002년 창단)을 해체하기로 결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소수의 승마선수를 지원해오던 기능을 국민을 위한 생활승마 지원으로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한국마사회 승마단은 감독 1명과 선수 5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에 따라 한국마사회는 승마선수의 대회출전에 투입되던 예산 등을 국민 생활승마산업 육성을 위해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승마선수의 인력 활용방안을 찾기 위한 후속작업도 진행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는 선수단을 활용한 승용마 전문 생산농가 교육 지원확대로 말산업 농가소득 창출에 기여하는 등의 방안이 유력하다. 또한, 소외된 지역의 유소년 승마선수를 육성하는 등 승마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한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이를 토대로 한국마사회는 대내외 말산업 전문가의 자문과 국민의견을 수렴하여 조속히 후속방안을 발표할 계획이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이제는 국민의 눈높이에서 승마를 전파시키고 육성하기 위해서 승마 전문인력을 활용하여 말 문화 콘텐츠를 개발하고 보급하는 등 말산업 육성 전담기관으로서의 노력에 박차를 가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