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이재영, 약 부작용 고백 "4번이나 응급실 실려갔다"

발행일시 : 2018-07-18 09:23
가수 이재영이 약 부작용에 대해 솔직히 고백했다. / 사진=SBS 화면 캡처 <가수 이재영이 약 부작용에 대해 솔직히 고백했다. / 사진=SBS 화면 캡처>

가수 이재영이 약 부작용에 대해 솔직히 고백했다.

이재영은 1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21년 만에 해동된 냉동 누나의 열정적인 매력을 드러내 관심을 모았다.

방에 들어온 이재영은 "TV로 볼 때도 웃긴데 실제로 보니까 훨씬 웃기다"며 여행에 만족감을 드러냈고, 즉흥 안무를 선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공백기 동안의 건강 상태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재영은 "약 부작용 때문에 응급실에 4번이나 실려가고 2년 동안 입원해있었다"고 고백했다.

그래도 다른 청춘들의 격려를 받고, 지금은 숨겨둔 매력과 끼를 발산하며 '불타는 청춘'에도 완벽 적응한 이재영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유지철 기자 (tissu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