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관찰 카드뉴스
IT·전자

SD-WAN과 차세대 보안 기능 통합한 ‘시큐어 SD-WAN’…분산 엔터프라이즈 환경 최적화

발행일시 : 2018-08-01 00:23

최근 많은 기업들이 클라우드 도입, 포괄적인 애플리케이션 가시성 확보, 운영 비용 절감 등을 위해 SD-WAN 기술에 주목하고 있다. 그러나 최적의 솔루션 없이는 SD-WAN의 빠른 속도와 민첩성이 저해될 수도 있다.

포티넷코리아(조원균 대표)는 단일 통합된 제품에 SD-WAN과 차세대 보안 기능을 함께 제공하는 포괄적인 시큐어 SD-WAN 솔루션을 발표했다.

이 솔루션은 포티게이트 차세대 방화벽에 SD-WAN 기능을 통합해 SD-WAN에 대한 차세대방화벽 보안 중심 접근 방식을 도입했다. 이 접근법은 SD-WAN의 확장성, 유연성, 간편성, 비용 절감 효과를 보안 기능과 결합해 효율성을 높였고 분산된 엔터프라이즈 환경에서 효과적이다.

포티넷은 분산된 엔터프라이즈 환경에서 가장 어려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3개의 활용 사례를 발표했다. 고객의 피드백을 기반으로 최근 업데이트된 FortiOS v6 운영체제는 이러한 문제를 직접 해결할 수 있다.

‘시큐어 SD-WAN’ 솔루션은 차세대 보안 기능과 SD-WAN 클라우드 기능을 단일 콘솔에 하나의 솔루션 제품으로 결합하여 분산된 엔터프라이즈 환경에서SaaS 애플리케이션 및 다중 클라우드 접속을 안전하게 보호한다. IT 팀은 비즈니스 기능에 WAN 리소스를 직접 매핑하여 네트워크를 보다 효율적이고 민첩하게 유지할 수 있다.

포티넷 시큐어 SD-WAN 솔루션 구성도 <포티넷 시큐어 SD-WAN 솔루션 구성도>

최근 업데이트된 FortiOS v6을 기반으로 IT 전문가들은 3,000 개가 넘는 애플리케이션 분석 기술과 애플리케이션 사용 현황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비즈니스 중요도에 따라 애플리케이션의 우선순위를 매길 수 있고, 개별 애플리케이션을 심층적으로 조사하고 서브-애플리케이션에 다양한 정책을 설정할 수도 있다. 이러한 세분화된 통찰력을 통해 기업들은 자원을 보다 효율적으로 배분하여 궁극적으로 비즈니스 생산성을 높이고,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SD-WAN을 위한 FortiOS v6의 핵심 기능인 자동화된 다중-경로 인텔리전스 기능은 SaaS, VoIP, 기타 업무 크리티컬한 애플리케이션 트래픽을 가장 효율적인 WAN 회선 경로로 재조정함으로써 애플리케이션 반응 시간을 대폭 단축시킨다.

포티넷은 SD-WAN과 차세대 보안 기능 접목을 위한 설정 및 모니터링 도구, 중앙 집중식 관리를 위한 단일 창 방식을 통해 SD-WAN 구축에 대한 모니터링을 간소화시켰다. 포티넷은 엔터프라이즈 방화벽 및 UTM 시장의 선두업체로서 오랜 기간 동안 보안 및 네트워킹 관점에서 고객의 요구사항을 충족시켜왔다. 포티넷은 분산된 환경에서 라우팅, WAN 최적화, SD-WAN 및 보안 요소 등 여러 포인트 제품을 단일 장치로 통합하는 포괄적인 ‘시큐어 SD-WAN’ 솔루션을 제공한다.

포티넷은 SD-WAN 기능을 최적화시키고, 고객들이 보안 요구사항에 부족함이 없게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을 신속히 운영할 수 있도록 고객 및 파트너 중심의 접근 방식을 택하고 있다. 포티넷은 FortiOS v6 운영체제를 최근 업데이트함으로써 일반 SD-WAN 제조사의 솔루션에 내재된 보안 부족함을 해결하면서 고객들이 안전하게 디지털 전환을 꾀할 수 있도록 최적의 도구를 제공한다.

존 매디슨(John Maddison) 포티넷 제품 및 솔루션 총괄 선임 부사장은 포티넷은 고객들이 보안 기능의 저하 없이 SD-WAN의 이점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신 FortiOS 버전에 SD-WAN 기능을 내장해 발전시켜왔다. SD-WAN에 대한 이 같은 노력은 수 백명의 고객과 파트너들에게 인정을 받고 있다”며 “고객들은 단일 솔루션에 차세대 방화벽과 SD-WAN을 통합하여 중앙 집중식 단일 컨트롤러를 통해 관리되는 포티넷 솔루션을 통해 많은 이점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