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라이프

‘U+스마트드론’ 정찰 비행으로 표적 탐지 시연 성공

발행일시 : 2018-09-27 16:00

LG유플러스는 31사단이 주관하는 민·관·군·경·산·학·연 합동 ‘드론 운용체계 발전 세미나’에 참석, U+스마트드론 정찰 비행을 성공리에 마쳤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육군의 지역방위사단 ‘드론봇 전투체계’ 전투실험 시범부대인 제31보병사단은 사단 사령부에서 ‘민·관·군·경·산·학·연’ 드론 운영체계 발전 세미나‘를 개최하고 드론의 범용첨단전력 활용방안을 모색했다.

세미나 1부에서는 ’지역방위사단 드론봇 전투체계 전투실험 추진계획‘, ’해안감시기동대에 의한 경계작전체계‘, ’내륙지역 대침투작전수행체계‘에 대해 열띤 토의가 진행됐으며, 이어진 2부에서는 ’민·관·군·경 범용전력으로서의 드론 운영개념‘, ’드론 발전 추세 및 활용방안‘에 대한 발표와 논의가 이뤄졌다.

세미나에서 스마트드론 시연을 담당한 LG유플러스는 U+스마트드론 관제시스템 및 영상중계시스템을 이용한 ▲고해상도 카메라 줌인/아웃, ▲연막탄 속 카메라를 통한 침입자 발견, ▲가려진 시야 속 자율비행, ▲해안절벽 등 직접 확인이 어려운 지역 수색 등 U+스마트드론 정찰 비행을 선보였다.

‘U+스마트드론’ 정찰 비행으로 표적 탐지 시연 성공

기존 드론은 사람의 접근이 제한되거나 불가능한 지역을 탐사할 수는 있었지만, 비행 중 촬영한 사진이나 영상을 저장하는 장치가 필요했고 사고 없이 귀환해야만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었다. 하지만 U+스마트드론은 드론을 통해 촬영하는 풀HD급 고화질 영상을 실시간 전송, 현장 모니터링이 가능해졌다. 이를 통해 보다 빠른 대응과 신속한 제압도 가능할 전망이다.

세미나를 추진한 31사단 정보참모 김재훈 중령은 “드론은 전투뿐만 아니라 정찰·감시·수송 등 범용으로 활용될 수 있다"며 "민·관·군·경·산·학·연이 통합 드론 운용체계 발전에 힘써야 할 때이다”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 조원석 상무는 “U+스마트드론을 효과적이고 안정적으로 제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고도화할 예정”이라며 “다양한 산업 분야에 최고의 드론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