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윤택, 모교 방문 후 오열 "母에 대한 미안함에.."

발행일시 : 2018-11-09 20:07
사진=KBS1 '2018 TV는 사랑을 싣고' <사진=KBS1 '2018 TV는 사랑을 싣고'>

'TV는 사랑을 싣고' 윤택이 오열했다.

9일 방송된 KBS 1TV '2018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윤택이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이날 윤택과 김용만, 윤정수는 윤택이 다니던 성남중, 고등학교로 향했다.

이날 김용만은 학교에 온 김에 "생활기록부를 보는 게 어떠냐"고 말했다. 윤택은 곧바로 "별로다. 그때 말하자면 개차반이었다"고 덧붙여 웃음알 자아냈다.

곧이어 윤택은 자신의 생활기록부를 먼저 확인했다. 윤택은 갑자기 오열했다. 윤택은 "너무 말썽을 많이 부렸다. 엄마 생각이 나서"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용만은 "양가집 규수다. 자꾸 가라고 하네"라면서 "네가 울만 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