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충재, 계단에 앉아 다정한 매력 발산 "김충재의 페페가 되고싶다"

발행일시 : 2018-11-17 00:15
사진=충재 SNS <사진=충재 SNS>

제품 디자이너 충재가 화제인 가운데 그의 일상이 눈길을 끈다.

충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페페와 2년전과 같은자리에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충재는 겨자색 패딩을 입고 검정색 바지, 신발을 신고 계단에 앉아있다.

충재는 강아지 페페의 머리에 손을 얹은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충재는 모델 뺨치는 포즈와 미소를 보이고 있다. 특히 별다른 포즈를 취하지 않아도 남다른 포스가 풍겨 이목을 끈다.

충재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도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충재는 최근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진솔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