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MWC 2019] LG U+, 5G 실감형 콘텐츠 세계 무대 첫 선

발행일시 : 2019-02-24 09:00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와 LG전자(대표 정도현 조성진)가 MWC 2019에서 전 세계에 국내 5G 서비스와 기술 우수성을 알린다.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25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열리는 MWC 2019에 참가해 LG전자와 함께 5G로 진화된 실감형 B2C 서비스를 세계 무대에 처음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LG유플러스는 전시관 내 총 15.5m의 사다리타입 대형 LED 미디어월로 관람객의 이목을 잡는다. 이 대형 디스플레이에는 출근길에서부터 회사 업무, 가족과의 여가까지 LG유플러스의 5G 기술로 구현되는 일상의 변화를 실감나게 온몸으로 느껴볼 수 있게 그려냈다.

MWC 2019 현지 관계자들이 LG유플러스의 U+5G를 알리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MWC 2019 현지 관계자들이 LG유플러스의 U+5G를 알리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전시관은 'LG와 함께 시작하는 5G'를 주제로 제3홀에 마련했다. LG유플러스는 이곳에서 관람객들이 5G의 초고속•저지연 데이터 전송 기술을 체감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이번에 선보이는 5G 기술은 5G 콘텐츠 서비스로 진화된 프로야구•골프•아이돌Live 기능을 비롯해 AR·VR, 홀로그램 스피커 서비스 등이다.

세계 무대에서 처음 공개되는 U+프로야구·골프, U+아이돌Live는 고화질로 끊김 없이 자유롭게 골라보고 돌려보는 기능을 더했다. 골라보는 기능에는 ▲경기장 구석구석 원하는 곳을 확대해 실감나게 보는 U+프로야구 ‘경기장 줌인’ ▲홈•외야•3루•1루 원하는 경기상황을 최대 4개까지 골라보는 ’포지션별 영상’ ▲인기 골프선수 경기를 최대 3개까지 골라보는 ‘인기선수 독점중계’ ▲좋아하는 멤버를 골라 작은 몸짓과 표현까지 놓치지 않고 보는 ‘멤버별 영상’ 및 ‘아이돌 밀착영상’이 있다.

5G에서는 전체 야구경기장을 4K 영상으로 촬영해 전송한다. 실시간 중계 도중에 확대해 봐도 끊김 없는 고화질 영상 시청이 가능하다. 경기장에 가지 않아도 기존 TV 중계, 4G 중계에서는 볼 수 없었던 불펜 상황, 주루 플레이까지 실감나게 볼 수 있다.

5G 기술로 시·공간을 자유롭게 돌려보는 기능도 더해졌다. ▲홈 타석의 모든 순간과 각도를 포착하는 ‘홈 밀착영상(4D Live)’ ▲다각도로 골프 스윙 관찰이 가능한 ‘스윙 밀착영상(4D Replay)’ ▲인기 골프선수 코스별 경기 상황을 입체 그래픽으로 한 눈에 보는 ‘코스 입체 중계(AR Tour Live)’ 기능을 공개한다.

야구의 ‘홈밀착 영상’과 골프의 ‘스윙밀착 영상’은 각각 60대, 40대의 카메라로 동시 촬영한 영상을 동시 재생해 자유롭게 각도와 시간을 제어하며 시청할 수 있는 기능이다. 야구 중계의 하이라이트인 홈런 스윙, 아웃, 세이프 등의 상황을 더욱 생동감 있게 즐기고, 골프의 미세한 동작을 보며 정확한 스윙 자세를 배울 수 있다.

또 중계중인 골프 선수들의 비거리, 공의 궤적, 낙하지점, 홀컵까지 남은거리 등 실시간 중계 화면에 입체 그래픽이 제공되는 ‘코스 입체 중계’를 MWC에서 처음으로 공개, 미리 만나볼 수 있다.

U+아이돌Live는 지난해 12월 VR 기능 업데이트에 이어 올해 상반기 내 VR 스트리밍 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5G가 본격 상용화되면 ▲무대에서 관객석까지 원하는 각도로 회전하며 감상하는 ‘2D VR 영상’ ▲VR 기기를 이용한 ‘3D VR 영상’으로 공연장에 온 것처럼 실감나게 무대를 실시간 볼 수 있다.

기존에 없었던 새로운 AR·VR 콘텐츠도 선보인다. K-Pop 댄스•요가•예능 AR콘텐츠와 HMD를 쓰고 경험하는 360 VR 콘텐츠, 홀로그램 스피커 등이 마련된 미디어 체험 테이블을 구성해 5G로 달라지는 미디어 경험을 직관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전시관 내에서는 LG전자의 첫 5G 스마트폰 ‘V50 씽큐 5G’도 체험할 수 있을 예정이다. 체험존에서는 LG V50 씽큐 5G를 통해 LG유플러스의 안정적인 네트워크 환경으로 달라지는 일상을 체험할 수 있다. 듀얼 디스플레이로 가능해진 ‘게임패드’ 기능으로 넷마블의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을 더 실감나게 즐길 수 있다. 하나의 화면에는 게임 화면이, 다른 화면은 조이패드가 위치해 조작이 쉽다. 게임패드 기능은 LG전자 ‘게임런처’ 앱 기능 중 하나다.

LG유플러스는 다수의 인기 게임을 향후 출시되는 5G 단말에 탑재, 5G 환경에서 모바일 게임을 더욱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부가 혜택을 준비 중이다.

LG유플러스 FC전략담당 최창국 상무는 “이번 MWC에서 선보이는 5G 기술과 서비스는 내달 본격 상용화되는 5G가 어떻게 일상을 즐겁고, 놀랍고, 새롭게 변화시키는지 보여준다”며 “안정적이고 우수한 5G 기술로 시장 선도는 물론, ‘LG는 5G’라는 브랜드 이미지가 세계에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