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박희순, 개그맨 박휘순과 이름 헷갈려서 생긴 일화 언급...무슨 일이?

발행일시 : 2019-03-10 21:33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

배우 박희순이 개그맨 박휘순과 이름이 헷갈려서 생긴 일을 털어놨다.

최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박희순과의 게릴라 데이트를 진행했다.

이날 박희순은 자신이 연출자로 나선 '무한동력' 흥행에 대해서 "배우는 받은 것에 책임을 져야 하는데, 연출자는 받은 것보다 더 많은 책음을 져야해서 부담스럽다"고 말했다.

박희순은 "개그맨 박휘순과 이름이 헷갈려 혼동되서 기사가 나가는 경우가 많다"고 운을 뗐다.

이어 박희순은 박휘순과의 통화에서 "공형진 형이 밤에 전화가 온 적이 있다. 배우 박희순인 줄 알았다"고 말했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