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삼성화재배 개막, 30일부터 본선32강 돌입

발행일시 : 2019-08-30 10:45

2019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개막식이 29일 대전시 덕명동에 위치한 삼성화재 유성캠퍼스 대강당에서 열렸다.

개막식에는 후원사인 삼성화재 이범 부사장과 주관사인 한국기원 임채정 총재, 주최사인 중앙일보 이하경 부사장, 중소기업중앙회 서승원 부회장, BGF 이건준 사장, 중소무역협회 송재희 회장, 한국기원 서대원 이사ㆍ김영삼 사무총장, 삼성화재 김대진 상무 등 내빈과 선수단, 취재진 등 200명이 넘는 인원이 참석해 삼성화재 개막을 축하했다.

삼성화재배 개막식 <삼성화재배 개막식>

개막식은 축하 인사말과 선수 소개, 기념 촬영, 축하 공연, 대진 추첨, 선수 인터뷰 순으로 진행됐고 개막식 후에는 캠퍼스 식당에서 만찬을 이어갔다.

최영무 삼성화재 대표이사는 이범 부사장이 대독한 개막 인사말에서 “10년 만에 개막식을 유성캠퍼스에서 개최하게 된 이번 삼성화재배는 32강부터 결승까지 본선 전 경기를 연속으로 진행해 바둑팬들에게 더욱 큰 재미와 몰입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세계 최고 반상 스타들이 8일간 벌일 명승부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개막식에서 가장 관심을 모았던 대진 추첨에서 국내랭킹 1위 신진서 9단이 중국의 가오싱 4단, 2위 박정환 9단이 당이페이 9단, 여자랭킹 1위 최정 9단이 천야오예 9단과 맞대결하는 등 한국 선수 10명 전원이 중국 선수와 한ㆍ중 대결로 16강 티켓을 다투게 됐다.

대회 4연패 중인 중국은 ‘디펜딩챔피언’인 커제 9단을 비롯해 17명의 선수가 출전해 통산 10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이번 대회부터 삼성화재배는 그동안 4개월에 걸쳐 펼쳐졌던 본선 일정을 8일 만에 끝낸다.
30일부터 열리는 본선 32강을 시작으로 휴식일 없이 내달 2일까지 4강을 벌여 결승 진출자를 가린다. 하루를 쉬고 9월 4일부터 열리는 결승 3번기를 통해 챔피언이 탄생한다.   조항준 기자 jhj@nextdaily.co.kr

◇삼성화재 32강전

신진서 9단 vs 가오싱 4단 – 전적 없음
박정환 9단 vs 당이페이 9단 - 4승 1패
신민준 9단 vs 차오샤오양 5단 - 1승
김지석 9단 vs 장타오 6단 – 전적 없음
변상일 9단 vs 양딩신 9단 - 4승
이영구 9단 vs 커제 9단 - 1패
강동윤 9단 vs 한이저우 8단 – 전적 없음
최 정 9단 vs 천야오예 9단 – 전적 없음
허영호 9단 vs 구쯔하오 9단 – 전적 없음
서봉수 9단 vs 궈신이 5단 - 전적 없음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