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정다은 무면허운전 공식 사과 "철없던 시절이라 치부하기엔.."

발행일시 : 2019-10-10 13:55
사진=정다은 SNS <사진=정다은 SNS>

얼짱 출신 정다은이 무면허운전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정다은은 지난 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어젯밤 인스타그램 라이브 도중 과거 무면허 3회 적발에 대해 사과 입장을 밝혔다.

SNS를 통해 정다은은 "최소한 어제 제대로 사과를 드리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어야 했는데 순간 말실수로 저의 범죄 사실을 자진해 말해버린 상태라 너무 당황스러워서 표정 관리가 되질 않았었고 민망함과 창피함에 웃음을 보였다"고 말했다.

이어 "그 모습이 마치 범죄의 중함을 인지를 전혀 못한 것처럼 보여서 대중분들의 기분을 더욱 언짢게 만들어버렸던 것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더불어 "그저 철없던 시절이라고 치부해버리기엔 너무나 큰 잘못인 것 같다"면서 "정말 죄송하다. 다시는 이런 범법 행위를 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이하다은 인스타그램 사과글 전문

어젯밤 인스타그램 라이브 도중 과거 무면허 3회 적발에 관해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변명할 여지가 없습니다.

죄송합니다. 최소한 어제 제대로 사과를 드리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어야 했는데 순간 말실수로 저의 범죄 사실을 자진해 말해버린 상태라 너무 당황스러워서 표정 관리가 되질 않았었고 민망함과 창피함에 웃음을 보였습니다.

그 모습이 마치 범죄의 중함을 인지를 전혀 못한 것처럼 보여서 대중분들의 기분을 더욱 언짢게 만들어버렸던 것 같습니다. 그저 철없던 시절이라고 치부해버리기엔 너무나 큰 잘못인 것 같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다시는 이런 범법 행위를 하지 않겠습니다.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