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조작 의혹에 밝힌 입장은?

발행일시 : 2019-10-16 06:53
사진=MBC <사진=MBC>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진입했다. 'pd수첩'에서 오디션 프로그램 논란에 대해 다룬 가운데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언급한 것.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CJ와 가짜 오디션' 편을 방송하고 엠넷의 서바이벌 프로그램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이날 방송에서 '프로듀스X101'에 출연했던 한 멤버는 "보자마자 '이 기획사가 되겠다' 1화 보고 느꼈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처음 분량부터 밀어줬다. 오죽하면 '스타쉽전용', '스타쉽채널', '스타쉽듀스'라고 저희 연습생들끼리 말했다"고 의혹을 주장했다.

'PD수첩'은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의 "한 연습생이 후반부 분량을 몰아 받고 순위가 급상승해 결국 데뷔까지 했다"고 설명했다.

또 경연곡 사전 유출 의혹도 불거졌다. 이에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부사장은 'PD수첩'에 "수사 중인 사건이라 별도로 드릴 말씀 없다. 수사에 최대한 협조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