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서현아 생활고 고백 "선풍기 하나로 아들과 폭염 견뎌"

발행일시 : 2019-10-21 15:43
사진=SBS플러스 <사진=SBS플러스>

배우 성현아가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내는 가운데 생화고를 털어놨다.

성현아는 21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해 그동안의 심경을 전할 예정이다.

현재 홀로 8살 아들을 키우고 있는 성현아는 "아이 낳고 7년간 단 한 번도 운 적 없다"며 씩씩하게 말을 잇던 중 김수미의 따뜻한 눈빛과 위로에 그동안 담아두었던 마음 속 응어리들을 모두 토해내 눈길을 끌었다.

성현아는 생활고로 힘들었던 지난날을 회상한다. 그는 "월세 보증금으로 남은 700만 원이 전 재산이었다", "선풍기 하나로 아들과 폭염을 견뎠는데 아들과 함께하니 그것도 추억이 되더라"고 털어놓으며 끝내 참아왔던 눈물을 보였다.

어디에서도 듣지 못했던 '엄마' 성현아의 눈물 섞인 고백은 21일 오후 10시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공개된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