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이원희 나이는? 올해 39살인 것 믿을 수 없는 '카리스마+포스'

발행일시 : 2019-10-27 22:04
사진=JTBC

<사진=JTBC >

한국 유도 최초 그랜드슬래머 이원희가 '뭉쳐야 찬다'에 출격, 레전드 면모를 뽐냈다.

27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서는 새로운 용병으로 한국 유도 최초 그랜드슬래머이자 48연승의 기록을 보유한 유도 전설 이원희가 합류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원희는 현역 선수 시절 당시 48연승, 43번을 한판승으로 이긴 레전드 중 레전드로 통한다. 그는 김동현과 용인대학교 유도학과 동기로 남다른 친분을 자랑했다.

한편 이원희는 1981년생으로 올해 39살이다. 현재 대한민국 여자 유도 국가대표팀 코치로 활동 중이다. 그가 앞으로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