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ND리뷰] 강소라·안재홍 '해치지않아', 동물원 식구들이 전하는 유쾌한 메시지

발행일시 : 2019-12-31 11:10

'깨알 웃음'과 '유쾌 매력'으로 똘똘 뭉친 신박한 영화가 나타났다.
 

[ND리뷰] 강소라·안재홍 '해치지않아', 동물원 식구들이 전하는 유쾌한 메시지

 
영화 '해치지않아'(감독: 손재곤 / 제작: 어바웃필름, 디씨지플러스)는 망하기 일보 직전의 동물원 '동산파크'를 되살리기 위해 동물원 신임 원장으로 부임하게 된 변호사 '태수'(안재홍)와 팔려간 동물들을 대신해 동물로 위장근무를 하게 된 동물원 직원들의 기상천외한 미션을 그린 이야기.
 
북극곰, 사자, 기린, 고릴라, 나무늘보로 분한 '동산파크' 5인방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동물원을 살리자'는 일념 하나로 고군분투한다. 그러던 어느 날, 북극곰으로 위장근무 중에 목이 타던 '태수'가 북극곰의 신분을 망각한 채 관람객 앞에서 콜라를 마시게 되는 일이 벌어진다. 각종 SNS와 사람들의 입소문이 퍼지고 동산파크는 다시금 활력을 찾기 시작한다.
 

[ND리뷰] 강소라·안재홍 '해치지않아', 동물원 식구들이 전하는 유쾌한 메시지

 
각자가 맡은 동물 역할을 제대로 소화해내기 위한 동물원 5인방의 좌충우돌 눈물겨운 노력은 큰 웃음을 선사하는 동시에 현 시대를 살아가는 직장인들의 애환을 떠올리게 하며 대중의 감성과 공감대를 자극한다.
 
동물원 수의사 '소원' 역에 강소라는 사자로 분해 사족보행 연기를 선보였고 김성오는 고릴라 보다 더 고릴라 같은 인간 '건욱'으로 분했다. '해경' 역에 전여빈은 하루 종일 나무에 매달려 느릿느릿 움직이는 나무늘보를 감쪽같이 연기했고 전직 동물원 원장 '서원장' 역에 박영규는 북극곰으로 변신했다.
 
여기에 그들을 지휘하는 새 원장 '태수' 역에 안재홍까지 혼신의 힘을 다한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쳤다. 이들이 보여준 환상적인 '털' 케미와 이제껏 본 적 없는 유니크한 스토리는 관객들에게 색다른  재미와 유쾌한 에너지를 제공한다.
 

[ND리뷰] 강소라·안재홍 '해치지않아', 동물원 식구들이 전하는 유쾌한 메시지

 
대한민국 최초로 시도되는 '동물 대신 동물이 된 사람들'이라는 신박한 설정과 인간과 동물의 경계를 넘나드는 '동물원 5인방'의 맹활약에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빠져들게 된다.
 
신선도 100%의 재미를 예고하는 영화 '해치지않아'는 오는 2020년 1월 15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사진 제공 =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넥스트데일리 컬처B팀 김승진 기자 sjk87@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