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한국마사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 ‘비상 관리 체계’ 가동

발행일시 : 2020-01-30 14:47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서울, 부산경남, 제주 경마공원을 비롯해 전국 30개 지사까지 모든 사업장에 비상관리체계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먼저 경마공원과 각 지사가 다중 이용시설인 만큼 경마가 시행되는 이번 주 31일부터 고객접점 근무자들이 마스크를 자율 착용하도록 하고 사업장 방문 고객 중 희망자에게는 마스크를 무료로 배부해 호흡기를 통한 전파를 예방하고, 사업장 방역을 강화하며 곳곳에 손 소독제를 비치해 신체 접촉을 통한 확산도 차단할 예정이다.
 
또한 고객이 건강상의 이상 징후를 호소할 경우 즉시 응급구호 인력을 투입해 건강상태를 확인 한 후 이상 징후가 발견됐을 경우에는 즉시 병원 진료 등 조치방안 안내 및 긴급후송 등 예방에 힘쓰게 된다.
 
그리고 바이러스 전파 상황에 따른 대응 태세도 체계적으로 갖추기로 했다. 사내 안전관리 전담조직인 안전관리단을 중심으로 위기경보 단계에 따라 추가적인 조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현재 ‘경계’ 단계인 상황이 ‘심각’ 단계로 격상되는 경우 사업장에 발열감지기를 설치해 체온전수조사를 하게 되며 대응체계 강화를 위한 대책반 구성 등 추가적인 방안이 취해지게 된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예상치 못한 국가적 위기상황에서 고객이 안심하고 사업장을 찾고, 근로자가 불안함 없이 일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 라며 바이러스 확산방지를 위한 각오를 밝혔다.   온라인뉴스팀 onnews2@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