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삼성전자, 지난해 美 생활가전 시장점유 "역대 최고"

발행일시 : 2020-02-05 11:50
삼성전자 모델이 북미 최대 규모 주방·욕실 관련 전시회 'KBIS 2020'에 마련한 ‘커넥티드 리빙존’에서 AI·IoT가전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북미 최대 규모 주방·욕실 관련 전시회 'KBIS 2020'에 마련한 ‘커넥티드 리빙존’에서 AI·IoT가전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지난해 세계 최대 가전 시장인 미국에서 역대 최고 시장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

시장조사 업체 트랙라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19년 미국 생활가전 시장 브랜드별 점유율에서 20.5%를 차지해 4년 연속 1위를 수성했다. 4분기 점유율 역시 분기 최고치인 21.6%로 15분기 연속 1위를 기록했다.

삼성 건조기는 지난해 20.8%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4분기 점유율은 21.5%로 분기 기준으로도 1위를 유지했다. 세탁기, 냉장고 등 주력 제품 모두 시장 점유율 1위를 이어갔다.

세탁기는 지난해 연간 점유율과 4분기 점유율 모두 20.5%로 4년 연속 1위를, 드럼 세탁기는 연간 29%, 4분기 27.5%로 1위 자리를 지켰다. 냉장고는 지난 해 연간 점유율 23.7%, 4분기 점유율 25.5%로 4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대표 프리미엄 제품군인 프렌치도어 냉장고에서는 연간 점유율 32%, 4분기 점유율 34.9%로 11년 연속 1위를 지켰다. 전자레인지는 지난해 점유율 14.5%로 2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 상단에 쿡탑, 하단에 오븐을 탑재한 레인지도 17.5%로 2위를 차지했다.

'iF 디자인 어워드 2020' 금상을 수상한 삼성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 [사진=삼성전자] <'iF 디자인 어워드 2020' 금상을 수상한 삼성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 [사진=삼성전자]>

한편, 삼성전자는 이날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금상 2개를 포함해 총 61개 수상 소식도 함께 전했다. 제품 부문에서는 금상을 수상한 '비스포크' '더 세로'를 포함해 총 34개, 콘셉트 부문에서 '젬스' '디바이스 싱크' 등 8개,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폴더블 UX' '에어컨 UX' '삼성 플립 UX' 등 17개, 패키지 부문에서 '갤럭시 폴드 패키지' '갤럭시 노트10·10+ 패키지'가 2개 상을 받았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