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U+tv, ‘코로나19’ 예방 지원

발행일시 : 2020-02-16 09:00
LG유플러스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공익 광고 송출을 알리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공익 광고 송출을 알리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는 자사 IPTV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예방수칙 광고를 무상 송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는 내달 중순까지 약 한달 간 ‘U+tv’ 448만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질병관리본부가 제작한 코로나19 예방수칙 광고를 선보일 예정이다. 해당 광고는 VOD 시청 전 다운로드 시 나오는 시점에 볼 수 있다.

이번 광고는 30초 소재로 바이러스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안내한다. 손씻기, 마스크 착용과 같은 개인 위생수칙부터 의료진에게 해외여행력 알리기와 같은 국민 행동수칙 등이 소개된다.

이건영 LG유플러스 광고/콘텐츠담당 상무는 “무상 광고 송출을 통해 전국민적 대응이 필요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기여하고자 했다”며 “이번 사태가 조속히 진정되길 바라며, LG유플러스는 앞으로도 방송사업자로서 다양한 역할을 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지난달 23일부터 IPTV 시작 시 나타나는 '가이드 채널'에서 코로나19 관련 안내사항을 자막을 통해 송출하고 있다. 또 사내에서도 필요 시 직원들의 재택근무, 영업·운영기술 등 대고객 직원에게는 마스크·손소독제 지급 및 사용지침 안내 등의 대응을 하고 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