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풀무원, 바른 식습관 위한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 실시

발행일시 : 2020-02-19 16:00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 전문 강사가 학생들에게 동물복지 인증마크를 설명하고 있다. 출처=풀무원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 전문 강사가 학생들에게 동물복지 인증마크를 설명하고 있다. 출처=풀무원>

풀무원은 어린이들의 바른 식습관 형성을 돕는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을 올해 수도권 고학년 초등학생 2500명을 대상으로 무료로 본격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풀무원은 2018년, '바른먹거리'의 개념을 나의 건강에서 지구환경까지 확장하여 동물복지를 핵심 사업전략으로 선정했다. 이에 풀무원재단은 2010년부터 식품표시교육, 미각교육, 영양균형교육을 골자로 운영해온 어린이 바른먹거리 교육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지구환경까지 고려한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을 신설하게 됐다.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은 육식 식습관 개선과 동물복지 개념을 포함한 먹거리 교육이다. 날로 증가하는 육식 소비 문제점을 짚어보고, 일주일에 하루만 고기를 먹지 않아도 나의 건강뿐 아니라 동물의 복지와 지구환경까지 도움이 될 수 있다는 내용이다.

풀무원재단은 정보전달 중심의 주입식 교육 방식을 탈피하고 어린이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시청각 자료를 적극 활용하고, 토론과 체험 수업을 통해 어린이들이 스스로 생각하고 답을 찾아 행동으로 자연스럽게 이어지도록 교육한다.

윤민호 풀무원재단 사무국장은 “어린이 동물복지 교육은 고기를 아예 먹지 말라고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다”며 “어린이들이 과도한 육식 소비가 미치는 영향에 대해 생각해보고 보다 건강한 식습관을 스스로 기를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다”라고 밝혔다.

정진홍 기자 jjh@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