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2020년 1분기 전세계 PC 출하량 12.3% 감소 … 코로나바이러스 주 원인”

발행일시 : 2020-04-15 00:00

IT 자문기관 가트너(Gartner)가 2020년 1분기 전세계 개인용 컴퓨터(PC) 출하량에 대한 예비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020년 1분기 전세계 PC 출하량은 총 5,160만 대로, 전년 동기 대비 12.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분기 연속 성장세를 보인 전세계 PC 시장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으로 인해 2013년 이래 가장 급격한 하락세를 기록했다.

가트너는 가장 큰 영향을 미친 요인은 코로나19의 발생으로 PC 수급에 차질을 빚었으며, 지난 1월말 중국에서의 첫 락다운(lockdown) 조치에 이어 2월에는 PC 생산량이 감소하면서 물류 문제로 이어졌다고 분석했다. 코로나19 락다운 조치가 다른 지역으로 확대되면서, 원격 근무자 및 온라인 수업에 대한 PC 수요가 새롭게 급증했지만, PC 제조업체들은 이러한 수요를 따라잡지 못했다.

가트너 미카고 키타가와 선임 연구원은 “이번 분기의 공급업체별 출하량 결과는 특히 중소기업에서 PC 지출을 긴축하게 만드는 경제적 불확실성의 증가를 강조한다. 이러한 불확실성은 윈도우10 업그레이드 주기 종료와 함께 기업들이 IT 예산을 PC에서 전략적 비즈니스 연속성 계획에 사용하는 방향으로 전환시키고 있다. 기업과 소비자가 현금 보존에 집중하면서 PC 수명 주기를 보다 영구적으로 연장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코로나19의 영향에도 불구하고 상위 3개 업체의 시장점유율은 전 분기와 변동이 없었다. 이들은 2020년 1분기 PC 출하량의 65.6%를 차지했으며, 전년 동기에 기록한 60%를 소폭 웃돌았다(표1 참조).

2020년 1분기 전세계 PC 공급업체별 출하량 추정치 예비조사 결과 (단위: 천 대), 자료제공=가트 <2020년 1분기 전세계 PC 공급업체별 출하량 추정치 예비조사 결과 (단위: 천 대), 자료제공=가트>

레노버는 전세계 PC 시장에서 1위를 유지했지만, 2020년 1분기 출하량은 3.2%,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22.6% 감소했다.

3분기 연속 성장세를 보였던 HP의 출하량은 12.1%의 감소를 기록하면서 1분기에 난관을 겪었다. HP는 모든 주요 지역에서 두 자릿수 출하량 하락세를 기록하며 아시아 태평양 지역과 일본 시장의 데스크톱 기반 PC 부문에서 가장 큰 타격을 입었다.

델은 코로나19의 영향에도 불구하고 유일하게 출하량이 연간 2.2% 증가했다. 델의 출하량은 2020년 1분기 아시아 태평양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증가했으며, 특히 3월까지 비교적 안정적인 상업용 PC 수요를 보인 미주 지역에서 두드러진 성장세를 기록했다. 2020년 1분기는 델의 아홉 번째 연속 출하량 증가를 기록한 분기다.

PC 출하량은 코로나19 발생에 대한 정부의 대응 시기에 따라 지역별 차이를 보였다. 코로나19의 영향은 2020년 1분기 후반에 미국에서 가장 뚜렷했기 때문에 미국 PC 시장은 실제로 0.8% 성장을 기록했다. 그러나 PC 출하량은 지난 분기 대비 30.2%의 가파른 순차적 하락세를 보였다. 델과 HP는 출하량 기준으로 미국 시장에서 순위가 바뀌었으며, 델은 PC 시장점유율의 31%를 겨우 넘겼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전년 대비 27.1% 감소를 기록하며 가트너가 PC 시장 조사를 시작한 이래 최악의 하락세를 보였다. 2020년 1분기 아시아 태평양 지역 PC 출하량은 총 1,480만 대를 기록했으며, 이는 전년 동기에 기록한 2,040만 대와 비교되는 수치다. 중국에서 코로나19가 발병하면서 2월에 모든 기업, 정부, 소비 활동이 중단된 것이 출하량 감소에 가장 큰 원인으로 기인했다. 중국의 전체 PC 출하량은 1년 전에 비해 30% 이상 감소했다. 정부 및 교육기관의 주요 상업용 PC 유형인 데스크톱 기반 PC는 거의 40%가 감소하여 가장 큰 폭의 하락세를 기록했다. 모바일 PC는 원격 근무자들과 이러닝(e-learning) 학생들 덕분에 20%가 감소하는 등, 완만한 하락세를 보였다.

EMEA 지역의 PC 출하량은 전년 대비 7% 하락한 1,680만 대를 기록했으며, 2020년까지 계속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1분기 말 EMEA 지역 내 여러 국가에서 코로나19로 인한 락다운 조치가 시행되면서 상업용 및 소비자용 PC 구매가 급격히 감소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