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경정, 연습 경주는 실전 예측의 잣대

발행일시 : 2020-05-04 13:15

경정 휴장 중 연습 경주가 진행됐다. 적극적인 스타트와 1턴 공략을 통한 순위권 경합이 실전을 방불케 할 정도로 박진감이 넘쳤다. 재개장이 되면 한 차원 높은 질적인 경주가 예상된다.
 
연습경주에서 2019시즌 상금왕이자 1기를 대표하는 이태희(A1 50세 시즌 1승)와 다승왕(43승)을 거머쥐며 현 경정 최강자로 손꼽히는 심상철(7기 A1 39세 시즌 10승)은 스타트 집중력과 노련한 1턴 전개를 통해 경기를 주도하며 경정의 투톱 자리를 확실히 지켰다.

경정, 연습 경주는 실전 예측의 잣대

도전장을 내민 선수는 최근 스타트 기복으로 명성에 어울리지 않는 성적을 기록 중이던 김종민(A1 44세 시즌 2승) 김효년(A2 47세 시즌 1승) 어선규(A1 43세 시즌 3승) 유석현(A1 35세 시즌 2승) 조성인(A1 33세 시즌 2승) 등이다. 연습 경주에서 보여준 안정적인 경기력이라면 투톱을 위협할 강력한 도전자라 할 수 있겠다.
 
편성에 따라 축으로 인기를 모으는 중위권 선수 중에 박석문(2기 B2 58세) 김현철(2기 A1 50세 시즌 3승) 서휘(11기 A2 35세 시즌 4승) 김완석(10기 A1 39세 시즌 1승) 김응선(11기 A1 36세 시즌 3승) 한성근(12기 A1 34세 시즌 1승) 박원규(14기 A1 28세 시즌 3승) 등은 쾌조의 컨디션으로 연습 경주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 상위권 선수를 위협하는 존재감을 보였다.

손제민(6기 A2 39세 시즌 4승) 최광성(2기 A2 47세 시즌 3승) 정주현(8기 A2 37세 시즌 2승) 기광서(11기 A2 37세 시즌 2승) 등은 실전 경주에서 존재감을 보이고 있어 주목해야겠다.
 
급성장한 신인급 선수들로는 이인(15기 B1 34세) 홍진수(16기 B2 28세) 박민영(15기 B2 25세) 하서우(14기 B2 27세) 등이 있다. 연습 경주에서 보여준 스타트 집중력과 적극적인 1턴 공략을 통해 강한 승부의지를 보여준다면 실전 경주에서 이변의 핵이 될 가능성이 있다.

경정 전문가 이서범씨는 “한 번의 연습 경주를 놓고 그 선수를 평가한다는 것은 무리지만 휴장기간 선수들이 취약부분을 찾아 개선하고 연습 경주에서 감각을 끌어올리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경주가 재개된다면 출전 회차에서 배정받은 모터 기력과 지정훈련 상태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베팅에 참고해야 한다”고 말한다.   온라인뉴스팀 onnews2@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