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안산 시화공단, '4차산업'으로 대이동 시작

발행일시 : 2020-05-22 10:10

SKT-산업기술대학교, 중소기업 스마트 공장화 지원 협력

안산 시화공단이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다시 태어난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 이하 산기대)와 '안산 시화공단 우수 중소기업의 스마트 공장화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SK텔레콤과 산기대는 안산 시화공단 내 4000여 산기대 가족회사에게 스마트팩토리 구축 관련 ▲교육 ▲비용 ▲후속 연구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합적으로 제공, 안산 시화공단을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육성해 국내 제조업 혁신 확산의 중심지로 성장시킨다는데 뜻을 모았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에서 진행한 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최낙훈 SK텔레콤 Industrial Data 사업유닛장(왼쪽)과 류옥현 한국산업기술대학교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단 단장 [사진=SK텔레콤] <한국산업기술대학교에서 진행한 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최낙훈 SK텔레콤 Industrial Data 사업유닛장(왼쪽)과 류옥현 한국산업기술대학교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단 단장 [사진=SK텔레콤]>

산기대 가족회사란, 산기대가 기업체와 기술 및 정보 교류, 공동연구과제 수행 등 상생협력을 위해 운영하는 프로그램에 가입한 기업들을 지칭한다. 이렇듯 안산 시화공단에는 국내 제조업의 약 25%를 차지하는 1만 개 이상의 기업들이 밀집해 있다.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집중 육성한다면 국내 제조업 생산성 향상과 혁신 속도가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과 산기대는 중소 제조기업에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도입과 운영 시 필요한 맞춤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자체 개발한 5G 기반 제조 기업 맞춤형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제공하고 산기대는 학내에 교육 공간을 구축하고 운영한다. SK텔레콤은 참여 기업에게 '메타트론 그랜드뷰' 6개월 무료 제공과 함께, 100개 기업을 선별해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필요한 IoT 장비와 설치비용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양측은 '메타트론 그랜드뷰' 고도화 및 후속 기술 개발에도 적극 협력한다. SK텔레콤은 이번 사업을 통해 수집한 데이터를 머신러닝으로 분석해 기존 솔루션을 고도화하고 참여 기업이 필요로 하는 추가 솔루션도 개발할 계획이다.

최낙훈 SK텔레콤 Industrial Data 사업유닛장은 “이번 협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제조 기업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국내 제조 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류옥현 산업기술대학교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단 단장은 "이번 산학협력모델이 스마트팩토리 인재양성과 교육환경의 다각화 측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