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LG 8K 나노셀 '씽큐' 라인업 확대...프리미엄 LCD TV 수요 공략 가속

발행일시 : 2020-05-26 10:25

이달 '65Nano99'에 이어, 내달 '65Nano97' 출시 예정

모델들이 나노셀 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모델들이 나노셀 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프리미엄 8K TV 라인업 확대로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LG전자가 26일 65형 화면에 8K 해상도를 구현한 나노셀 TV 신제품(65Nano99)을 국내 출시했다. 내달 초에는 또 다른 8K 나노셀 TV(65Nano97)도 출시할 예정이다.

내달 출시 모델까지 포함하면 8K 나노셀 TV는 지난달 출시된 75형 2종(75Nano99, 75Nano97)까지 총 4종으로 확대된다. 4K 모델도 86/75/65/55형이 출시돼 선택폭을 늘린 상태다.

이번에 추가된 모델은 색 표현력에 집중한 8K LCD TV 제품이다. 나노셀은 약 1나노미터(nm) 크기 입자로 색 표현력을 높이는 데 활용된다. 색을 왜곡하는 주변색 파장을 흡수할 수 있어, 색을 보다 세밀하고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다. LG전자는 순색 표현이 시청자에게 그대로 도달할 수 있도록 나노셀 기술을 패널 단계에 직접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지난해부터 글로벌 TV 제조사 가운데 유일하게 OLED TV와 LCD TV에서 각각 8K 해상도 제품을 내놓고 있다. 이와 더불어 LG전자는 색 표현력을 높인 나노셀 TV를 앞세워 프리미엄 TV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모두 LG전자가 자랑하는 수평∙수직 화질선명도(CM) 90% 이상을 보여주는 '리얼 8K' 제품들이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상무)은 “올레드에서 나노셀로 이어지는 프리미엄 라인업을 앞세워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 프리미엄 TV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제품 가격은 출하가 기준으로 65Nano99 모델이 600만 원, 65Nano97 모델이 550만 원이다. LG전자는 내달 말까지 2020년형 나노셀 TV 구매자에게 구입 모델에 따라 최대 100만 원 상당 캐시백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