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LG전자, ‘IFA 2020’ 참가의사...온택트로 차별화된 미래비전 제시

발행일시 : 2020-07-17 11:00
지난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2019에서 관람객들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지난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2019에서 관람객들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가 오는 9월 3일부터 5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20의 프레스 컨퍼런스에 참가한다고 17일 밝혔다.

LG전자는 개막 첫 날인 3일 뉴노멀 시대의 변화된 고객의 삶을 짚어보고 새로운 고객가치를 소개할 예정이다. 회사는 재택 근무가 늘어나고 온라인 교육이 활성화되는 등 집안의 생활이 더욱 의미를 갖게 되는 만큼 B2C와 B2B를 아우르는 글로벌 가전회사로서 차별화된 미래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컨퍼런스에는 박일평 CTO(사장)가 연사로 나선다. 박 사장은 지난 2018년 열린 IFA 2018과 2019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서 연이어 개막 기조연설자로 나선 바 있다.

옌스 하이테커(Jens Heithecker) IFA 사장은 “LG전자의 IFA 2020 참가를 환영한다”며 “글로벌 가전시장을 이끌고 있는 LG전자가 그려내는 미래의 삶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IFA는 올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해 예년 대비 축소돼 진행된다. 주최 측인 메세 베를린은 일반 관람객들의 방문을 제한하고 참여업체와 글로벌 미디어 등을 대상으로 행사를 운영할 계획이다.

LG전자 관계자는 “이번 IFA 2020 프레스 컨퍼런스는 온택트(Ontact) 방식을 적극 활용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