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SKT ‘T1’, 하나은행과 이색 파트너십...“‘오른손 보험’이 있다고?”..

발행일시 : 2020-07-24 09:50

프로게이머 재무컨설팅·전담 PB 제공
‘오른손 보험’ 등 특화 부상 보험 기획

하나은행이 SKT 'T1' 프로게이머들의 고액 연봉과 보험상품을 전담 컨설팅한다. 페이커(이상혁) 선수를 위한 '오른손 보험'도 나온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의 e스포츠 전문기업 ‘T1’은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과 파트너십 계약을 24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공동 마케팅을 넘어, 하나은행의 특별한 금융 상품이 더해지는 스폰서 개념의 협약이다.

양사는 ▲밀레니얼 팬층 대상 금융 상품 개발 ▲서울 강남의 T1 e스포츠센터 1층을 ‘하나원큐-T1 명예의 전당’으로 명명 ▲유니폼에 하나은행 대표브랜드 ‘하나원큐’ 로고 부착 등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게 된다.

(가운데)페이커(이상혁) 선수를 포함한 T1 소속 프로게이머들이 ‘하나원큐-T1 명예의 전당’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가운데)페이커(이상혁) 선수를 포함한 T1 소속 프로게이머들이 ‘하나원큐-T1 명예의 전당’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하나은행은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e스포츠를 마케팅에 활용하여 밀레니얼 팬층을 확보하고, 유스(Youth)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파트너십을 추진하게 됐다. e스포츠 팬 전용 상품도 개발한다. 1020세대와 호흡하며 청년 금융사업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T1’은 SK텔레콤이 2004년 창단한 프로게임팀을 기반으로 지난해 글로벌 미디어-엔터테인먼트 기업 美 컴캐스트와 함께 설립한 e스포츠 전문 기업이다.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포트나이트’ 등 10개 팀을 운영하며, ‘페이커’(이상혁) 선수 등 80여 명의 프로게이머를 보유한 세계 최고 e스포츠 구단이기도 하다.

하나은행은 프로게이머의 높아진 연봉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T1 선수들에게 재무컨설팅 및 전담 PB(개인금융전문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리그 오브 레전드 선수의 최저 연봉은 올해 2000만 원, 내년 6000만 원이다. 내년부터는 국내 4대 프로스포츠(야구, 축구, 농구, 배구)의 최저 연봉보다 높아진다.

이미 다른 프로 스포츠에서 시도되고 있는 ‘선수 부상 보험’도 나온다. 프로게이머도 손목이나 허리 등 부상에 노출돼 있다. 부상으로 선수가 출전하지 못하면 팀 타격이 크다. 하나손해보험은 ‘페이커 오른손’ 등 T1 유명선수를 위한 부상 보험을 기획할 예정이다.

T1의 파트너십 [인포그래픽=SK텔레콤] <T1의 파트너십 [인포그래픽=SK텔레콤]>

T1은 하나은행 외에도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 BMW ▲나이키 등 게임·e스포츠와 직접적인 관계없는 기업들과도 다양한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있다. 스폰서·파트너십 외 T1 부가 사업도 급격히 성장 중이며, 향후 T1의 미디어 · 지적재산권 영역에서도 높은 성장이 전망된다. 코로나로 전통 스포츠 빈자리를 비대면이 가능한 e스포츠가 대체하고 있고, 팬 층도 다양한 세대로 넓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염정호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은 “T1 파트너십을 통해 하나은행은 젊은 세대로의 고객 기반 확장, 전세계로 하나원큐 브랜드 인지도 확장, e스포츠를 활용한 금융상품 영역의 확장을 이루어 하나은행이 한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페이커’ 이상혁 선수는 “저와 다른 선수들이 하나은행 파트너십을 통해 미래 설계를 대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생겨 기쁘다”고 전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