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우리금융그룹,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자원봉사단 파견...“총력 지원”

발행일시 : 2020-08-09 09:00

피해 심한 충북지역에 구호급식차량 및 자원봉사단 파견

우리금융그룹 임직원 자원봉사단이 충북 충주시 충주봉사관(충주시 용산로 3)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전달할 음식을 직접 만들고 도시락을 포장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 =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 임직원 자원봉사단이 충북 충주시 충주봉사관(충주시 용산로 3)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전달할 음식을 직접 만들고 도시락을 포장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 =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복구를 위해 총력을 펼친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5~7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북지역에 구호급식차량과 임직원 자원봉사단을 파견, 피해복구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은 이 기간 대한적십자사와 협력하여 심각한 피해를 입은 충북 단양지역에 구호급식차량을 보냈고 7일에는 충주지역에 임직원 자원봉사단을 파견해 현장에서 도시락을 직접 만들어 이재민들에게 전달했다.
 
이에 앞서 지난 3일 우리금융그룹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복구 성금 1억원 기부를 시작으로 재난구호키트(모포, 속옷, 위생용품, 생활용품 등)를 충북, 강원지역 이재민 400여가구에 지원했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은행은 집중호우 피해 이재민들을 대상으로 총 2천억원 규모의 피해시설 복구와 금융비용 완화를 위한 금융지원을 다음달 29일까지 실시한다.
 

우리금융그룹 임직원 자원봉사단이 충북 충주시 충주봉사관(충주시 용산로 3)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전달할 음식을 직접 만들고 도시락을 포장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 =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 임직원 자원봉사단이 충북 충주시 충주봉사관(충주시 용산로 3)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전달할 음식을 직접 만들고 도시락을 포장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 = 우리금융그룹>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게 5억원 범위 내 운전자금 대출과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하고, 피해 개인 고객 대상 최대 2천만원의 긴급 생활자금대출 및 대출금리 최대 1% 감면하고 있다. 우리카드도 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까지 유예하고, 피해 발생 후 발생한 결제대금 연체이자는 면제해준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집중호우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이 하루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우리금융그룹은 앞으로도 그룹 역량을 총동원해 수해 지역 복구 및 피해고객 금융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호 기자 dlghcap@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