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SKT-DGB대구은행, 업계 최초 양자보안모바일 뱅킹 선보여

발행일시 : 2020-08-20 11:30
SK텔레콤 홍보모델이 업계 최초로 5G 양자보안 기술이 적용된 모바일 뱅킹 서비스 앱 'IM(아이엠)뱅크'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 홍보모델이 업계 최초로 5G 양자보안 기술이 적용된 모바일 뱅킹 서비스 앱 'IM(아이엠)뱅크'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이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과 손잡고 내달 중순 업계 최초로 5G 양자보안 기술을 적용한 모바일 뱅킹 서비스 앱(IM뱅크)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내달부터 ‘IM뱅크’ 앱 이용자들은 디지털 OTP(6자리 숫자)로 계좌 이체를 하거나, 비대면 가입 및 계좌 개설 시 신분증 인증 절차에서 더욱 안전하게 개인 정보를 보호할 수 있게 된다.

단, 양자보안 모바일 뱅킹은 SK텔레콤의 양자난수생성(QRNG) 칩셋이 탑재된 단말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현재 이 칩셋이 탑재된 단말은 삼성전자의 세계 최초 양자보안 스마트폰 ‘갤럭시 A 퀀텀’ 뿐이다.

SK텔레콤과 자회사 IDQ는 갤럭시 A 퀀텀의 오픈 API를 DGB대구은행에 공유하고 관련 기능을 구현하는데 성공했으며, DGB대구은행과 향후 다른 서비스에도 양자보안 기술을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한명진 SK텔레콤 MNO마케팅그룹장은 “지난 5월 세계 최초 양자보안 스마트폰을 출시한 이후 판매량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다양한 서비스에 양자보안을 확대 적용하고 있다”며, “세계 최고 수준의 양자보안 기술을 금융, IoT 등 여러 분야에 융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